저기 날아가는 기러기는 어디로 가는가 ~ ♪♩
어느 곳에 멀리 보이는 저 작은 섬에 가려나 ~ ♬
(워우워~~)

기럭기럭 기러기가 날아다니는 이곳은 어디일까요~


어려서 먼 곳을 떠날 때면 항상 붙이던 추억의 멀미약 ‘(일명)귀밑에’ ㅋ 까지
오랜만에 붙이고 멀리 찾아간 그 곳!  





















장고도에 있는 청룡초등학교 장교분교 입니다.


사실 이곳을 다녀오기까지 정말 오랜 시간이 걸렸네요.
예전 [장고분교 아이들을 위한 희망나무도서관 지으러 갑니다!] 포스트 기억나세요??
원래 이번 봉사는 8월 중에 떠날 예정이었으나 태풍 곤파스 때문에 일정이 연기되어
이번10월에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장고도 멀긴 멀더라구요,. 충청도 보령 근처라고 방심했는데 장고도를 가기까지는 6시간이나 걸렸으니 말이죠.
버스로 4시간 대천항에서 배타고 또 한 시간 이상...
끄응…장고도…멀기는 멀구나…^^;; (어흑…뱃멀미…)


드디어 장고도에 도착!
장고도는 섬의 끝에서 끝까지 차로 10분정도 밖에 걸리지 않는 작은 섬이었습니다.
우리의 주 이동수단은 트럭!
언제 배멀미를 했냐는 듯, 아이들을 만날 기대감에 모두들 신난 얼굴입니다.


게다가 장고도는 택배가 갈 수 없는 섬지역의 특성상
우리 봉사자들이 책박스를 모두 트력에 싣직접 배달까지 했답니다.
GS샵 봉사단을 기다리고 있던 장교분교 아이들.
아~ 봐도봐도 귀여워요~


어색한 사이는 그만~ 장교분교 친구들과 친해지기 위한 게임도 함께 진행했는데요.


이렇게 친해진 GS샵 봉사단과 장고분교 아이들은 짝이 되어 티셔츠를 함께 만드는 시간 가졌습니다.


내가 직접 색을 칠한 세상에서 하나뿐인 티셔츠


누구 티셔츠가 예쁜지 한번 볼까요?


"형아 티셔츠가 예뻐요, 아니면 제 티셔츠가 예뻐요?"


이렇게 하루가 가고 다음날은 IT 교육과 함께 본격적으로 도서관을 꾸미고
운동장 놀이기구 도색작업을 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먼저 IT 교육시간.
정보 전략 부문의 자원 봉사인 만큼 미리 준비해간 인터넷 교육 동영상을 아이들에게 보여주었는데요~


내용은 미래 IT 변화 모습!
아이들이 더 넓은 세상을 보고 멋진 미래를 설계하는 시간이었으면 좋겠네요.

이어 본격적인 도서관 꾸미기 시간!

임직원들에게 기부 받은 책과 멀티미디어 기기,
그리고 우리 회사가 지원한 800 권 가량의 책으로 희망도서관을 채웠습니다.
미리 아이들에게 도서 신청을 받은 터라, 아이들은 자기들이 신청한 책이 왔는지 확인하면서
임직원들을 도와 책을 날라주기도 하며 모두 함께 즐기면서 도서관 꾸미기를 마쳤습니다.

 
장고분교 아이들의 멋진 도서관, 괜츈한가요?
우리 아이들 제법 진지하게 공부하죠? O( ̄▽ ̄)o

우리 아이들 공부만 하면 머리 아플라~
초등학생 때는 신나게 함께 뛰어 노는 것도 얼마나 중요하다구요~
GS샵 봉사단과 함께 풍선도 불고 운동장도 신나게 뛰었습니다.


그런데 운동장을 둘러보니 이곳 저곳 손 봐야 할 놀이기구들도 많더라구요.
운동장에 녹이슨 놀이기구에 사포칠을 하고 방청제로 바른 후 열심히 페인트칠도 했습니다.


페인트칠이 생각보다 쉽지 않았지만 모두들 내 아이가 뛰어놀 공간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쓱쓱 열심히 칠했답니다.



여기서 잠깐~~장고분교 아이들이 GS샵 봉사단을 위해 준비해준 깜짝 선물이 있었는데요~!


그것은 바로 사.물.놀.이
전교생 23명의 아이들이 리듬을 타며 즐기는 모습에 모드들 신명나게 들썩들썩~


너무 멋진 공연에 GS샵 봉사단은 모두 감동 ㅠ.ㅠ

마지막으로 희망나눔 도서관 현판식과 교장 선생님께 우리가 준비해간 선물
(축구공 10개, 아이팟터치, 닌텐도 DS와 게임기, 연필세트 등)을 전달해 드렸고
교장선생님께서는 저희에게 보령 머드 비누와 김 등 훈훈한 선물을 주셨습니다.


한 어린이는 너무 받기만 해서 미안하다고 하는데 그 마음이 얼마나 예쁜지…
짧은 1박 2일이었지만 장고분교 아이들과 정이 너무 많이 들었습니다. (헤어지기 싫었어요~)
그래도 아이들이 즐거워하는 모습과 알록달록해진 운동장을 보니 흐뭇하더라구요.


사랑은 받는 사람보다 주는 사람이 더 행복하다고 하죠?
서울로 돌아온 GS샵 봉사단들 모두 너무 열심히 봉사에 임해주셔서
많은 분들이 감기 몸살에 시달렸다는 후문
이 들려왔지만

그래도 마음만큼은 모두 건강한 부자가 되어 돌아왔답니다.

희망나무 장고분교 아이들!!
지금쯤이면 몇몇 친구는 도서관에서 책도 읽고
또 어떤 친구는 운동장에서 새 축구공으로 공도 차고 게임기도 하며 지내겠죠?
우리 친구들 GS샵 봉사단에게 보여준 그 밝은 모습 그래도 건강하고 예쁘게 성장하길 기대합니다 (/^o^)/♡

안녕하세요? ^^
리얼 쇼핑 스토리 필진, 쇼핑호스트 박지현 입니다.

집에서 매니큐어 바르기
샵에서 바른것처럼 매끈하게 네일컬러바르는것
저는 절대 불가!~~  특히나 은은한 파스텔 컬러나 연한 누드 컬러는

으아~~

손톱에 줄무늬 아트를 한건 아닐테지~ >.<  풉!
 


 간단하게 붙이면 집에서도 전문샵에서 받은것 처럼

매끈하게~ 네일케어를 할수 있는 인코코 네일스티커

몇년전에 외쿡... 화장품 박람회에서 본듯한 이제품...
요즘 다른 뷰티블로거들 도 많이 쓰시더라구요.

과연 곰손인 저도 네일케어를 샵에 다녀온듯 할수 있을까요?

인코코네일 3가지컬러 셋트를 구입했습니다.

손톱모양을 다듬는 파일과 3가지 컬러의 네일스티커가 들어있어요.

네일파일은 스텝1~7까지 적혀있고
손톱의 모양을 크게 다듬는것 부터 광택을 내는것까지

거친사포면 부터 섬세한것 까지 손톱을 다듬는 여러가지 기구를 하나에 모아놓은
매우매우 마음에 드는 파일겸 버퍼 입니다.

1번,2번 거친 면으로 손톱의 길이를 다듬고 모양 다듬고 뒤로 갈수록 섬세한 면으로 체인지
6번에서는 손톱표면을 매끈하게 만들고 7번에서는 광을 반짝반짝하게 내도록 해줘요.

네일컬러를 바르는게 아니라 붙인다?

정말 제대로 될까? 
외쿡 에서는 많은연예인들이나 모델들도 쓰고 있고 잡지에서도 많이 나오던데~
머리속에는 '진짜?... 나도 할수있을까?...' 이런생각이 전광판 광고 지나가듯
지속적으로 스쳐나갑니다 그려~ -_-;;;

사용하기전 메뉴얼 숙지는 필수!

사이즈 선택하고 떼어서~ 붙여라 음.... 알았어요~ 오우케이~!

후.... 왠지 긴장이 되는데요^^
이제 은색의 밀봉을 풉니다~ 아아... 100년묵은 마법의 봉인을 푸는듯한 긴장감

처음보는 제품은 하라는대로 하는게 제일!
사이즈를 찾아봅니다~ 이게 나을까요?


첫번째 붙여본것 실패...... 으윽 ㅠㅠ
너무 성급하게 떼어내다가 찢어졌어요
(내가 날 너무 믿었어... -_-;;;; 도대체 뭘믿고 연습도 안해본거냐!!)
네일컬러스티커가 체온이 닿고 조금지나야~ 부드럽게 바뀌니
처음 잡자마자 씹던껌마냥 죽죽~ 내맘대로 늘어날꺼라고 생각하진 마세요^^ 

다시 재도전! 역시 뭐든지 익숙해져야 해요
연습이 필요한제품이라 하나하나 붙여가면서 더 능숙해지더라구요.
제품안에 연습해볼수 있는 네일스티커 2개가 따로 포장되어 있으니
그것 먼저 사용해보면서 감을 익히는게 좋겠습니다~


전, 손톱이 짧아서 하나의 스티커를 반으로 잘라서 양손모두~ 사용했어요^^
그리고 사이즈가 좀 애매하다 싶으면 가위로 조금씩 잘라서 내손에 맞게 쓸수 있어요
잘랐습니다^^

 인코코네일스티커 위의 투명필름을 벗겨내고

인코코네일스티커를 조심스럽게 떼어냅니다

손톱위에 올려놓고, 자리를 잘 잡아준후
그대로~ 꾸욱 손톱에 붙여주세요^^
어린시절 판박이 스티커를 벽지에 붙여대던 그 정열적인 손동작으로 !~~

앗! 인코코네일스티커가 더 크다!!  
남은건 봉투안에 들어있는 파일로 슥슥~ 잘라주면 끝!
내 손톱에 맞춰서 끝을정리해주세요~

오호!!!!!!!~~
정녕.. 이것이 내가 10분도 안걸려서 바른 ? 아니... 붙인 ㅎㅎ네일컬러?
래~ 집에서 바른 매니큐어는 1M 정도 떨어져서 보는게 미덕! 이라고 생각했는데~
어디하나 번지거나~ 찍히거나 ,수박처럼 줄무늬가 죽죽~ 가거나 하지 않은
매우매우 깔끔한 상태!

전 항상 이랬어요
네일샵에서 공들여~ 시간들여 잘 발라놓은 매니큐어
지갑에서 돈꺼내다 찍혀 , 화장실 다녀오고나서 손톱보니 다 망가져 버려
에혀~~~~~~ 난 정말 왜이러니~~!!!
저만 그런건가요 -_-;;;;
집에서 매니큐어 바르려고 하면  그 냄새~ 윽... 옆방에서 조차 제가 뭘 하고 있는지 다 알죠
인코코네일스티커는 자극적인 냄새 전혀 없고, 붙이자 마자 바로 책도 보고 인터넷도 하고 ^^
손톱찍힐까~ 걱정안해도 되고 말릴필요도 없고 ^^
발에 컬러바르다가 다리 쥐나던 저
패디큐어로 정말 우왕 굿~ ~~ 

익숙해지니 인코코네일스티커 이것은 정녕 새로운세상 +_+!   


▶ 붙이는 메니큐어 인코코, 사용방법 동영상 보기 ◀

 







TIP  제가 써보니 이건 반드시 !!!

사용전에는 꼭! 손톱에 기름기나 물기가 묻어있지 않은 깨끗한 상태여야 해요
손톱의 모양을 다듬고 난후,
집에있는 네일리무버(아세톤같은..) 로 손톱을 닦아주는것!
지속력도 좋아지고 더 잘붙어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