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어제의 포스트 <아이러브 디토 실내 광고 촬영 현장> 에 이은 디토 프로들의 광고 체험 2탄!
디토 프로페셔널 우승자 박경화님 야외 케이블TV 광고 촬영입니다.

이번 촬영은 귀여운 어린이 모델들과 함께 진행했는데요,
광고는 실제로도 세 아이의 엄마인 박경화님께서
아이들을 위해 직접 홈메이드 간식을 만들어 준다는 컨셉입니다.
박경화님께서 들고 계신 이 먹음직스러운 음식들!
진짜! 진정! REAL 을 고수하는 GS샵 답게
쿠킹&리빙의 고객 전문가로 선발되신 박경화님께서 직접 만드신 거랍니다.
이 샌드위치 속의 노란 소스 보이세요?
이 소스도 박경화님께서 허니 머스터드와 이지요를 섞어서 직접 만드신 것!
자, 그럼 아이스 블루베리와 이지요 허니 머스터드 소스가 들어간 박경화님의 샌드위치 완성작 한번 볼까요?
역쉬, 괜히 1등이 아니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흐음... (꼬르륵...ㅠ.ㅠ)
샌드위치 뿐만 아니라 이지요와 아이스블루베리를 이용한 와플과 요거트도 준비해 주셨는데요~
매일매일 이런 홈메이드 음식을 먹을 수 있는 박경화님의 세 아이들, 너무 부럽습니다.
어린이 모델들도 이렇게 맛스러워 보이는 음식을 보며 환호하지 않을 수 없겠죠?

사실 지피디도 오늘 처음 만나게 된 박경화 님...
그 동안 어떤 분이실까 참 궁금했었는데, 실제로 만나본 그녀는 역시 프로였습니다.


 1  디토 프로페셔널에 어떻게 도전하게 되셨나요?
우연히 블로그 이웃 분이 저에게 잘 어울릴 것 같다며 도전해 보지 않겠느냐며 추천해 주셨어요. 그 얘기 듣자마자 왠지 아, 내자리다 그런 생각이 들더라구요(웃음). 1차에서 100명을 선발했는데 제가 제일 마지막 당첨자였어요. 속으로는 내가 1차 당선자 중 꼴지 아닌가 그런 생각도 했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제가 마지막날 신청해서 그랬나봐요 ^^

 2  1등하고 난 뒤 주변의 반응은 어땠어요?
디토 프로페셔널에 신청했다는 사실을 정말 친한 사람들 외에는 잘 몰랐는데, GS샵 웹사이트에 들어갔다가 우연히 보신 분들이 대단하다며 많이 축하해 주셨어요.

 3 자신이 1등을 하게 된 비결이 무엇이라고 생각하세요?
우선 제 자신이 하고 싶다는 마음이 무척 컸고 (저는 거의 하루도 빼 놓지 않고 운동하는 사람인데) 운동도 안 해가며 미션 제품 연구에 몰두했어요. 워낙 쟁쟁하신 분들이 많이 참여해서 저에게는 열정밖에 없다고 생각했죠. 게다가 저는 개인사정으로 인해 ‘대담한 브런치’ 에도 못 가서 다른 분들보다 미션도 늦게 알았거든요. 그래서 더 조바심이 났었나 봐요.
그나마 다행이었던 것이 미션 제품이 ‘이지요’ 였는데, 원래 홈메이드 음식을 즐겨 해 먹었기 때문에 요구르트 제조 제품도 기존에 여러 개 써 본 경험이 있거든요. 그래서 쉽게 타 제품과 비교하여 장단점 파악이 가능했죠.
장점은 누구나 쓸 수 있다고 생각해요. 그래서 저는 단점부터 우선 파악했고 단점 지적에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내가 만약 MD라면 그것을 어떻게 개선하겠다 라는 저 자신만의 해결책도 제시했어요.  

 4
 
GS샵의 소비자 참여 마케팅 활동이 다른 곳과 어떻게 다른지? 
풀무원 워터라인 홍보모델 1등, 이지데이 요리 마니아, 넘버원덕 마케팅 팀장, 쏙쏙이 떡볶이 연구 소장 등 많은 기업들의 소비자 참여 마케팅 활동을 했었는데요, 디토 프로페셔널이 되고 나서 느끼는 점은 제 자신이 많이 계발된다는 생각이 들어요. 다른 분들께 제 요리나 살림 지식을 드리면서 공부도 더 많이 하게 되고 또 주부로서는 경험하기 힘든 이런 광고도 촬영한다는 것이 저를 더욱 발전시켜주는 것 같거든요. 저로 인해 GS샵 뿐만 아니라 다른 고객분들께도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니까 성취감도 크죠. 더 잘해서 더욱 많은 정보를 드리고 싶네요.

 5  평소 주부모델에 대해 관심이 좀 있으셨어요?
    오늘 광고 촬영해 보니까 어떠세요?
성격이 활발하고 적극적이라 컨테스트 같은 것에 관심이 있기는 했어요. 그런데 보통 그런 컨테스트는 지방사람들이 포기해야 하는 경우가 많았어요. 그래서 디토 프로는 칼럼만 쓰면 된다고 생각해서 더욱 되고 싶었죠. 당선되기 전에는 칼럼만 쓰는 줄 알았지 광고 찍는 줄은 몰랐어요. 광고를 찍기 전에는 자신감도 넘쳤는데 여기 도착하는 순간 왜 그렇게 제 자신이 작아지는지(한숨)… 좀 더 잘 할걸 이라는 아쉬움도 남지만 이런 경험을 통해 제 자신이 진짜 프로가 되어 가는 기분이예요.

 6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이야기 부탁드립니다.
처음에 디토 프로에 지원했을 때는 활동비가 있는지조차 몰랐어요. 저는 그냥 누구의 엄마, 누구의 며느리 로 살다가 문득 제 자신을 찾고 싶었고 그럴 수만 있다면 비용을 지불해 가면서 라도 하고 싶었죠. 저는 요즘 행복해요. 음식 하는 것이 즐겁고 내가 좋아하는 사람들이 먹어주는 것이 즐거워 시작한 요리를 통해 제 자신을 찾아가고 있는 것 같아서요. 이런 기회를 준 GS샵에게 참 고맙습니다.

 

  1. 디토프로 박경화 2010.08.20 22:39 신고

    정말 바빠른 정보..ㅎ
    만나뵈서 넘 반갑고 인터뷰 정말 즐거웠어요.
    단....넘 성숙미 넘치는 컨셉 옳지않았지만 ㅠ
    앞으로 더 열심히해서 우승자 다운 모습 보여 드릴께요.

    • G피디 2010.08.21 11:15 신고

      즐겁게 인터뷰도 해주시고 이런저런 말씀 많이 해주셔서 너무 감사했어요 ^_^ 댁도 머신데 더운 날씨에 너무 고생하신 듯 하여 안쓰러웠습니다~ 푹 좀 쉬셨나 모르겠습니다~ 박경화님 화이팅~~~

  2. 디토프로 박경화 2010.08.21 15:35 신고

    지피디님 저왔어요 ㅎㅎ
    저 내일부터 아이들 데리고 제주도로 휴가가요.
    다른 회사에서 일등나서 제주도 여행 무료로 떠난답니다 ㅎㅎ
    인정 받는건 넘 즐거운것 같아요.
    휴가 다녀와서 인사 드릴께요.

    • 2010.08.21 15:36

      비밀댓글입니다

    • G피디 2010.08.21 22:18 신고

      아~ 부러워요~ 전 아직 제주도 한번도 못 가봤다..는..ㅠ.ㅠ 가족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 만들고 오세요~ 아직 제주도도 한번 못가본 불쌍한 지피디를 위해 블로그에 사진두 많이 올려주시구요..ㅋ (비밀댓글 답신은 쪽지 드렸습니다)

부슬부슬 내리는 봄비에 떨어지는 꽃잎들.
아~~ 이럴 때면 왠지 트렌치 코트를 입고~ 빠로레~ 빠로레빠로레~ 가 나오는 샹송을 들으며~
야외 테라스가 있는 카풰에서 브런치와 커피를 후르릅 마시며~ 봄비를 즐기고 싶다는
된.장.남. 지.피.디.
크아~~ (어맛. 이건 왠 녹색병 이슬을 마시고 난 뒤 나오는 소리? 아놔 난 역시 비오는 날 파전이 딱이란 말인가ㅜ.ㅜ)

여러분, 왜 저는 브런치하면 된장남, 된장녀가 먼저 떠오를까요? (저만의 생각은 아니겠죠? ㅎㅎ)
아무래도 보통 한국사람들이 한끼로 먹는 식사와 비교했을 때
양은 적고 가격대를 비싸게 판매하는 곳이 많기 때문인 것 같은데요~
브런치, 집에서도 카페처럼 근사하고 저렴하게 즐길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라고~생각하던 순간!
디토 메가레뜨에 완젼 근사한 브런치 레시피가 있어 여러분께도 소개해 드립니다.
분위기 내고 싶은 날 한번 따라해보세요~

Homemade Brunch

브런치 카페 부럽지 않은 홈메이드 브런치


왠지 낯설고 어렵게 느껴지는 브런치 요리!! 그러나 간단한 레시피, 적절한 조리도구, 여기에 프로의 마인드까지 갖추었다면 홈메이드 브런치 완성은 시간문제다. 유명 브런치 카페 부럽지 않은 두 가지 코스요리 제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쫀득한 베이글과 연어의 조화 “훈제 연어 베이글”

재료 : 베이글 1개, 훈제연어 3-4쪽, 오이 1개, 샬롯 2쪽, 슬라이스 치즈 1개, 토마토 1개, 버터 1큰술,
           크림치즈 3큰술, 소금ㆍ후추ㆍ허브 조금
만드는 방법
1) 훈제 연어를 먹기 좋게 잘라준 후 소금과 후추, 허브로 간을 한다.
2) 오이는 채칼로 얇게, 토마토와 샬롯은 같은 두께로 썰어준다.
3) 반을 가른 베이글은 후라이팬에 버터를 살짝 두른 후 노릇하게 구워준다.
4) 베이글 위에 크림치즈를 바른뒤 오이, 훈제 연어, 토마토
, 치즈, 샬롯 순으로 올려준다.

달콤하고 부드러운 “메쉬 포테이토”

재료 : 감자 1개, 버터 1T, 우유 5T, 소금ㆍ후추 조금
만드는 방법
1) 감자는 아주 잘 삶아서 으깨준다 (체를 이용하면 쉽게 으깨진다).
2) 후라이팬에 으깨 놓은 감자를 살짝 볶는다.
3) 우유를 약한 불에서 살짝 끓여준다.
4) 2)에 버터를 넣어준 후 데워 놓은 우유를 넣어 가며 마지막에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한다.

밀가루 없이 고소하게 구워낸 “감자 팬케이크”

재료 : 감자 1개, 베이컨 2장, 달걀 1개, 애호박 1개, 다진 파슬리, 올리브유, 케첩, 소금ㆍ후추 조금
만드는 방법
1) 감자와 베이컨, 애호박은 깨끗이 손질해서
얇게 채 썬다.
2) 감자와 베이컨, 애호박, 달걀을 볼에 넣고 잘 섞어 소금, 후추로 간을 해 준다.
3) 달궈진 팬에 올리브유를 두른 뒤 살짝 두툼하게 감자 반죽을 넣고 약한 불에서 익혀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삭하고 고소한 “플레인 와플”

재료 : 박력분 300g, 설탕 135g, 베이킹 파우더 9g, 우유 210ml, 소금 약간, 포도씨유 60ml, 달걀 3개
만드는 방법
1) 우유와 달걀을 잘 섞는다.
2) 설탕, 소금, 포도씨유를 1)에 넣고 잘 섞는다.
3) 체에 친 박력분과 베이킹 파우더를 넣어준다.
4) 기름(혹은 버터)을 두른 와플기계에 반죽을 2/3 국자로 부어준 후 잘 굽는다.

상큼하고 싱싱한 “슈림프 샐러드”

재료 : 샐러드용 야채 (로메인, 양상추, 치커리), 칵테일 새우 60g
소스 : 맛간장 1T, 올리브오일 1T, 발사믹 2T, 레드페퍼 2T, 다진 파슬리 1T, 소금ㆍ후추 조금
만드는 방법
1) 샐러드용 야채들을 깨끗이 씻어서 먹기 좋은 크기로 썬다.
2) 새우는 물에 살짝 데친 뒤, 오븐이나 팬에 노릇하게 굽는다.
3) 소스는 정해진 재료의 분량대로 모두 섞는다.
4) 샐러드용 야채와 새우를 잘 버무려 소스를 뿌려낸다.

아스파라거스를 곁들인 “에그샌드위치”

재료 : 식빵 1개, 달걀 1개, 베이비 캐럿 4개, 콜리플라워, 브로콜리 조금, 그린빈과 아스파라거스 10g,
           토마토 3개, 베이컨 3장, 파슬리 잎(장식용), 소금ㆍ후추 조금
만드는 방법
1) 식빵은 그릴팬에 버터를 두른 뒤 노릇하게 굽는다.
2) 베이컨은 달구어진 후라이팬에 굽는다.
3) 그린빈과 아스파라거스는 기름을 두른 후라이팬에 익혀내어 소금으로 간한다.
4) 베이비 캐럿은 반으로 갈라 올리브유에 살짝 익혀낸다.
5) 계란 프라이, 물에 데친 콜리플라워와 브로콜리를 곁들인다.


  1. Hana 2010.04.28 15:48 신고

    결혼한 뒤론 브런치가 왜이렇게 멀게만 느껴지는 걸까요? ㅜㅜ

    오늘 오랜만에 롤케이크 좀 만들어보려고 했는데 빵이 이상하게 부풀어버리는 바람에 실패했어요ㅜㅜ

    문제는 실패한 원인이 뭔지도 모르겠다는 점이랄까요? 흑.

    역시 저도 파전이나 부쳐먹어야 할 듯......ㅜㅜ

    • G피디 2010.04.28 21:29 신고

      역쉬 하나님도 저와 취향이 비슷하시다는? > < 담엔 꼭 근사한 브런치 성공하셔서 저한테 자랑해주세요~

  2. 꿈을꾼다 2010.10.28 10:56 신고

    넘 어려워옹

    • G피디 2010.10.28 11:35 신고

      다음에 한번 더 초 간단 브런치 레시피로 준비해볼께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