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에는 경력 입사자가 들어오면 꼭 거치는 신고식이 있습니다.
경영진과 팀장 이상이 모두 모이는 경영회의를 시작하기에 앞서 경력 입사자가 자기 소개를 하고 난상 질문 세례를 받는 시간이지요. 경영진과 입사자가 질의 응답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자신의 능력과 포부를 전사에 알리는 기회입니다.

경영진과 함께 하는 질의 응답이라고 해서
‘분위기가 어떨지 상상이 가는군. 보나마나 무겁고 딱딱한 윗 분들과의 형식적인 대화겠지…’
라고 생각하셨다면 천만의 말씀! 만만의 콩떡!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 경영회의 전 경력 입사자 소개 장면]

작년 8월부터 시작한 이 이색 신고식은 지금까지의 커리어와 앞으로의 포부 등
업무에 관한 이야기는 기본! 경력직 입사자의 진짜 모습을 보여주는 시간이기 때문이죠.
기본적인 프로필부터 주량, 당구 실력, 심지어는 연애경험까지
모두 재미있는 이야기 보따리를 한바탕 풀어놓습니다.

초반에는 경력직 입사자들에게 부담을 주는 것은 아닐까라는 염려도 있었으나
지금은 오히려 경력 입사자가 자신의 장점을 기존의 구성원들과 공유하고
 회사와 잘 융화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았습니다.
(경력 입사자가 오면 모든 경영진과 팀장님들은 호기심에 찬 눈빛으로 이 시간만을 기다리신다는ㅋ) 

오늘 아침에도 바로 요 이색 신고식이 있었는데요,
새로 오신 경력 입사자 분들,
어떤 독특한 신고식을 하셨는지 여러분들께 살짝! 알려드리겠습니다.

오늘의 경력 입사자는 모두 2분. 상품 마케팅팀 김YS 과장님과 신YH 과장이십니다.

먼저, 김YS 과장님.
경력이면 경력, 스펙이면 스펙까지 부족한 것 하나 없어 보이는 김과장님은
목소리까지 장난이 아니십니다. 비결을 알고 보니 합창단 활동을 하셨군요.
사장님께서는 즉석에서 사내 합창단 동호회를 만들어 보면 어떨까 라는 제안을 하시기도 하셨습니다.
(김과장님,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조만간 그 목소리의 비결을 지피디에게도 전수해주세요~)
게다가 주식투자대회 4위 입상! 라디오 퀴즈대회 우승으로 사이판행!
이라는 독특한 자기소개를 해주셨습니다.
우와~ 역시 GS샵에 입사하려면 이 정도는 되야 하는 건가 봅니다.

다음으로 인사를 나눈 신YH 과장님께서는
자신의 중고등학교 시절 성적 그래프를 슬라이드에 띄워 놓고 자기 소개를 하시네요.
(성적 그래프를 띄우다니… 췟! 공부 좀 하셨나보군.. 이라고 생각하던 순간 이 지피디 눈에 보이는 반가운 그래프. 앗! 반 등수 두.자.리 숫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고 보니 본래 자신은 중고등학교 시절 반에서 40~50등에 행실도 그리 바르지 못한 문제아였으나
점점 성적이 올라
졸업 즈음에는 1~2등이라는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하셨다는 것입니다.
사고(?)도 많이 친 문제아로 모범생과는 거리가 멀었던 그 때 그 시절 이야기를 생생하게 풀어놓으니
회의실은 온통 웃음 바다가 되었습니다.  

여기서 잠깐! 우리 허태수 사장님께서 매우 진지한 표정으로 (생뚱맞은) 질문을 던지시는 겁니다.

“성적이라는게 완만하게 성장해야 정상일 것 같은데… 신과장 그래프는 갑자기 너무 크게 뛰었어요. 뭔가 특별한 이유가 있을 것 같아요” 

의외의 진지하고 호기심 어린 질문에 신 과장님은…

"청소년 시절 자전거를 훔쳐 팔아 용돈도 마련하고, 말썽을 많이 부렸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도둑질을 하다 걸려서 경찰서에 간 적이 있었는데 알고 보니 그 자전거 주인이 아버지 직장 부하직원 자녀의 자전거였던 것이죠. 아버지의 중재로 사건은 무마되었지만 제 행실로 인해 아버지의 자존심까지 먹칠한 아들이 되어 버렸던 순간입니다"

그때부터 신과장님은 일신우일신(日新又日新: 날로 새롭고 또, 날로 새로워짐)을 좌우명으로 삼아 학업에 매진했고,
성적은 쑥쑥!!

러나 대답은 이게 다가 아니었습니다.

자신이 만약 남과 비교하며 달렸다면 완만한 성장을 했을 것이라고.
그러나 남과 경쟁하기 보다 나를 이기는데 집중했기에 비약적 성장이 가능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순간 사장님 고개가 끄덕 끄덕… (분명 그러셨던 것 같아요!!)

“경쟁에만 매달리지 말아라, 경쟁사가 아니라 고객을 바라 봐야 한다”
는 평소 말씀과 너무나 통해버린게 아닐런지요.

이렇게 이색적인 경력사원 상견례 자리가 끝나고, 본격적인 영업 전략 회의가 시작됩니다.
멋진 분들이 우리 회사에 입사했다니~ 모두 만족스러우셨기 때문일까요?
회의실의 임원진, 팀장님들 모두 눈이 블링블링 하십니다~ㅎㅎ

나중에 두 분 과장님 마주치면 먼저 말을 건네야겠습니다.


“당구 한 겜 하시죠~”
“스승으로 모시겠습니다. 저…주식의 비결좀…(쿨럭)
“제가 중딩때 자전거를 잃어버렸는데… 혹시…”





 



어느덧 50일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GS홈쇼핑이
통합 브랜드 GS샵으로 새롭게 태어난 날로 부터요~
[
통합브랜드 GS SHOP출범하다]

GS샵으로 변신한 뒤
토크쇼 형식의 홈쇼핑 방송
다양한 읽을 거리와 함께 상품을 제안하는 e쇼핑몰과 카다로그 등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변화를 꾀함으로써
고객분들께 최고의 쇼핑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저희들의 의지가
여러분들께 잘 전달되고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사실 저희가 GS샵으로 런칭하면서 제대로 된 신고식(?)한번 못 했잖아요~

그래서
충성! 리얼쇼핑스토리의 이병 지피디!
여러분께 뒤 늦은 신고식을 하기 위해 이벤트를 준비했습니다!

(블로그 런칭한지 얼마 안된 저는 블로그계의 이병이라고나 할까요?)

사실 제가 블로그를 담당하게 되면서부터 꼭 이벤트를 한번 해보고 싶었거든요.
근데 마땅히 드릴 선물도 없어 우울해 하던 찰나!
GS샵 변신기념, 완소 기념품들이 제작되었다는 소식을 접하고
제가 기념품 담당자 분께 깨방정을 떨어가며 선물세트 한 상자를 득템하였습니다.


<지피디로 삼행시를 지으면 크리스마스 선물이 펑펑>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어떻게?

지피디로 삼행시를 지어 댓글로 남겨주세요. 참신하고 재미있는 댓글을 선발하여 선물을 제공합니다.

- 언제까지?
2009년 12월 17일(목) ~ 2009년 12월 23일(수)
2009년 12월 24일(목) 당첨자 발표

- 몇 명이나?
행운의 주인공은 9명

- 완소 선물이 궁금해요
GS샵 에코 장바구니, 다이어리, 볼펜, 마우스패드, 휴대폰고리, 자석



자~ 그럼 저희 기념품들.
개그콘서트 버전으로 한번 쭈~욱 살펴볼까요?


1. GS샵 다이어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행복전도사 : 새해가 다가오기 전 다이어리 하나쯤은 다 사는거잖아요? 표정이 왜 그러세요? 수학의 정석 집합만 공부하듯 다이어리 1월 달만 까맣게 쓰는 사람들처럼…
이벤트 응모 하면 다이어리 공짜로 받을 수 있는 우리는 행복한 거예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GS샵 에코 장바구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남성인권보장위원회 : 작은 돈이라고 무시하고 장 볼때마다 비닐봉투 종이가방 사서 쓰면 살림살이 좋아지겠습니까? 그동안 비닐봉투 종이가방 괜히 샀어, 괜히 샀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3. 볼펜
사용자 삽입 이미지


LA쓰리랑 : 받을 수 있어. 볼펜을 3개나 응모해봐! 잘 보고! 나간다! 이벤트!



4. 휴대폰 고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워워워 : 마이브라덜들!   hm희망이 sm소망이  마이네임! jm절망이
너희 어려서 몰라~ GS샵 휴대폰 고리도 커플~ 인생 어두워~ 외로워~


사용자 삽입 이미지

5. 자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씁쓸한 인생 : 우리회사 파티션은 나무라 씁쓸하구만…



6. 마우스 패드
사용자 삽입 이미지

DJ변 : [광고]은하계 별들의 전쟁이 시작됐다. 종족간의 생존을 위한 치열한 전쟁. 그곳으로 뛰어들갈 자. 손에 이것을 쥐어라. ‘마우스 앤 패드’




어떠신가요?
저희 GS샵 기념품들을 보니 지피디 깨방정 떨만하죠? ^^

첫 이벤트이니 만큼
두근두근한 가슴을 안고 여러분들의 많은 참여 기다리겠습니다.

 


  1. 삼행시 2009.12.17 11:12 신고

    지 : 지금은 2009년 12월 17일. 세상은 온통 크리스마스의 물결
    피 : 피아노 선율의 캐럴은 이 30대 싱글의 가슴을 설레게 하지만..아~~ 외롭다
    디 : 디셈버....얼른 가라~~~

    ^^
    장바구니와 다이어리..너무 이뻐요..꼭 뽑아주세용~~

  2. 탐닉킴 2009.12.18 00:08 신고

    지: 지피디님, 지피디님, 소원이 있어요! 소원!
    피: 피하지 말고 들어주시면 안될까요? 그! 소원?! (제발요~꼭이요~)
    디: 디앤샵도 아니고, 롯데도 아니고 GS샵의 '크리스마스 선물이 펑펑' 주인공이 되고 싶어요! 꺄악 >_<

  3. 까오기 2009.12.18 10:02 신고

    지: 지를수 없다면 tv를 꺼라
    피: 피할 수 없다면 질러라
    디: 디게 싸다, 일시불 할인에 덤까지 그 유혹을 피할 순 없다.

  4. 오감자 2009.12.18 14:42 신고

    저 오늘 블로그 만들어써요~ 제 블로그 오픈을 gs샵의 선물당첨과 함께 한다면 파워블로그도 될 수 있을 듯한 자신감이 막? 저 꼭 뽑아주삼. 외로은 클스마스 선물이라도 좀..ㅋㅋㅋㅋㅋㅋㅋ

    지 : 지에스샵 이벤트와 제 블로그 오픈을 함께 하고 퐈요 위의 경품들 모두
    피 : 피료한 물건들이여요 모두다~
    디 : 디자인도 너무 예뻐요 모두다~

    지피디님 메리크리스마스 앤 하~피뉴이얼! (근데 지피디가 누구예요?)

  5. thinkme 2009.12.18 16:32 신고

    지 : 지피디님...무척 잘생겼을것 같아요.
    피 : 피디란 직업도 멋지고요
    디 : 디토가 혹시 지피디님이 만드는 프로그램????

  6. minkyupa 2009.12.18 16:32 신고

    지 : 지난 한 해를 돌아보니
    피 : 피곤한 일들만 가득했네
    디 : 디럭스 지에스숍 완소 기념품 이라도 받으면 새해는 좀 달라질 것 같은데...안 될까요?

  7. 유리 2009.12.18 16:48 신고

    지:지상 세계와 온라인방송 세계의 참을 수 없는 한판승부!! 초특급울트라캡숑 블록버스터 쇼핑이 시작된다
    피:피곤한 눈이 번쩍 떠지며 동공이 풀리고 입에 마른 침이 고이는 바로 이~ 순간!!
    디:디리리리리~~수화기를 먼저 잡는 자가 세상을 지배할 것이다!^^ 개봉박두! 쥐~에~쑤~ 샵~!!

    지피디님~메리 크리스마스입니당!^^
    ㅎㅎ 파릇한 샤핑 바구니 넘 탐나요!!

  8. 김영근 2009.12.19 16:44 신고

    지:지금도 기억하고 있어요 GS샵에서 배달된 따뜻한 부츠를
    피:피할수 없으면 즐겨라..이 추위와 맞서 싸우게 해준 따뜻한 부츠
    디:디게 추웠는데 GS이샵에서 산 부츠덕분에 난 오늘도 달린다

  9. 뚱이 2009.12.19 23:20 신고

    지에스 샵 블로그 이벤트에 응모를 하고
    피디는 피디인데 지피디라는 분의 전화를 기다려요
    디링 디링 디리링 ~ 이벤트 당첨 선물 받아가세요.


    메리 크리스마스 지피디님 *^ㅡㅡㅡ^*

  10. 하얀7차원 2009.12.22 02:43 신고

    지] 지피디의 삼행시 완소 경품들중 연두연두~
    피] 피망색 다이어리가 눈에 확 띄네요~ (실은 에코백이 탐나는 1人)
    디] 디따 탐나는 에코백과~ 디따 색상이 예쁜 다이어리에 뿅가 참여해봅니다!
    연말 잘 보내세요~

  11. 뽀삐♡ 2009.12.22 23:07 신고

    지 : 에스샵 최고 훈남은 지피디님인거 아시죠?
    피 : 식 웃지 마세요 진심 입니다
    디 : 게 좋아합니데이 헤헤헤


    지 : 에스샵 2009 다이어리 사서 매일 글 적은게 얼마 안남았네요
    피 : 디님 내년에도 지에스샵 다이어리로 매일 행복을 채우고 싶어요
    디 : 자인도 맘에 쏙 드는 지에스샵 모든 상품들 사랑해요

    지: 금 3행시를 짓고 있는 이 순간 마우스가 이상해요
    피: 디님 마우스가 자꾸 위로 올라가요
    디: 따 보고싶대요 기념품들이 제 품으로 오고싶대요


    ㅎㅎㅎ 요 정도 지어봅니다..
    지피디님~ 올한해 마무리 잘하시고 감기조심하세요^^*

  12. 이윤경 2009.12.23 14:32 신고

    지: 지피디님!
    피: 피디생활힘드실꺼예요!
    디: 디게디게. 그래도 제 사랑으로 호랑이 힘 솟아날거긔!!!

  13. 왈왈 2009.12.23 14:47 신고

    살며시 참여에 동참해봅니다. ㅎㅎ

    지: 지구가 멸망해도 쇼핑에 대한 욕구는 계속될지어다!!!

    피: 피를 말리는 경쟁 속에서 지에스샵에서 판매하는 엄청난 특가의 한정상품이
    내 손으로 들어오는 순간의 전율을 기억한다면

    디: 디(뒤)는 생각지 말고 일단 그냥 질러라!! 그깟 밥 좀 몇 끼 굶지 뭐.. 먹어봐야 살만 찌는데..


    아 은근 어렵네요 ㅋㅋㅋㅋ

  14. 나호준 2009.12.23 15:30 신고

    지 : 지구상에서 가장 멋진
    피 : 피디는
    디 : 디디디~ 지피디!

  15. boin 2009.12.23 15:42 신고

    지: 지피디가 이제야 신고식을 준비했군요

    피: 피~ 그래도 지금이라도 신고식 하니 용서해줄께~

    디: 디게 디게 기대할테니까 선물 보내주세욥 ㅋㅋ

    ㅋㅋ 어케 괜찮았는지 모르겠네요. ㅋㅋ 잘 부탁드립니다~

  16. 어네 2009.12.23 16:11 신고

    지: 지식인에 물어봤어요. 크리스마스 선물은 어디에서 사면 좋을까요?
    피: 피곤함에 다크써클이 무릎까지 내려오는 마당에 인터넷 쇼핑 5시간째 하고 있쟈니 힘들어서 말이지요
    디: 디지털제품부터 식품류까지 없는것 없이 다 있는 통합 브랜드 "GS SHOP-www.gsshop.com"을 추천 해 주더라고요! 이제, 모든 쇼핑은 GS샵에서~ 해결~! 고민 끝~!! ^0^

  17. 파이나시모 2009.12.24 03:28 신고

    지: 지루하지 않아요
    피: 피곤할 새도 없어요
    디: 디게 재밌거든요^^ 리얼쇼핑 스토리 ㅎㅎㅎ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