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기 날아가는 기러기는 어디로 가는가 ~ ♪♩
어느 곳에 멀리 보이는 저 작은 섬에 가려나 ~ ♬
(워우워~~)

기럭기럭 기러기가 날아다니는 이곳은 어디일까요~


어려서 먼 곳을 떠날 때면 항상 붙이던 추억의 멀미약 ‘(일명)귀밑에’ ㅋ 까지
오랜만에 붙이고 멀리 찾아간 그 곳!  





















장고도에 있는 청룡초등학교 장교분교 입니다.


사실 이곳을 다녀오기까지 정말 오랜 시간이 걸렸네요.
예전 [장고분교 아이들을 위한 희망나무도서관 지으러 갑니다!] 포스트 기억나세요??
원래 이번 봉사는 8월 중에 떠날 예정이었으나 태풍 곤파스 때문에 일정이 연기되어
이번10월에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장고도 멀긴 멀더라구요,. 충청도 보령 근처라고 방심했는데 장고도를 가기까지는 6시간이나 걸렸으니 말이죠.
버스로 4시간 대천항에서 배타고 또 한 시간 이상...
끄응…장고도…멀기는 멀구나…^^;; (어흑…뱃멀미…)


드디어 장고도에 도착!
장고도는 섬의 끝에서 끝까지 차로 10분정도 밖에 걸리지 않는 작은 섬이었습니다.
우리의 주 이동수단은 트럭!
언제 배멀미를 했냐는 듯, 아이들을 만날 기대감에 모두들 신난 얼굴입니다.


게다가 장고도는 택배가 갈 수 없는 섬지역의 특성상
우리 봉사자들이 책박스를 모두 트력에 싣직접 배달까지 했답니다.
GS샵 봉사단을 기다리고 있던 장교분교 아이들.
아~ 봐도봐도 귀여워요~


어색한 사이는 그만~ 장교분교 친구들과 친해지기 위한 게임도 함께 진행했는데요.


이렇게 친해진 GS샵 봉사단과 장고분교 아이들은 짝이 되어 티셔츠를 함께 만드는 시간 가졌습니다.


내가 직접 색을 칠한 세상에서 하나뿐인 티셔츠


누구 티셔츠가 예쁜지 한번 볼까요?


"형아 티셔츠가 예뻐요, 아니면 제 티셔츠가 예뻐요?"


이렇게 하루가 가고 다음날은 IT 교육과 함께 본격적으로 도서관을 꾸미고
운동장 놀이기구 도색작업을 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먼저 IT 교육시간.
정보 전략 부문의 자원 봉사인 만큼 미리 준비해간 인터넷 교육 동영상을 아이들에게 보여주었는데요~


내용은 미래 IT 변화 모습!
아이들이 더 넓은 세상을 보고 멋진 미래를 설계하는 시간이었으면 좋겠네요.

이어 본격적인 도서관 꾸미기 시간!

임직원들에게 기부 받은 책과 멀티미디어 기기,
그리고 우리 회사가 지원한 800 권 가량의 책으로 희망도서관을 채웠습니다.
미리 아이들에게 도서 신청을 받은 터라, 아이들은 자기들이 신청한 책이 왔는지 확인하면서
임직원들을 도와 책을 날라주기도 하며 모두 함께 즐기면서 도서관 꾸미기를 마쳤습니다.

 
장고분교 아이들의 멋진 도서관, 괜츈한가요?
우리 아이들 제법 진지하게 공부하죠? O( ̄▽ ̄)o

우리 아이들 공부만 하면 머리 아플라~
초등학생 때는 신나게 함께 뛰어 노는 것도 얼마나 중요하다구요~
GS샵 봉사단과 함께 풍선도 불고 운동장도 신나게 뛰었습니다.


그런데 운동장을 둘러보니 이곳 저곳 손 봐야 할 놀이기구들도 많더라구요.
운동장에 녹이슨 놀이기구에 사포칠을 하고 방청제로 바른 후 열심히 페인트칠도 했습니다.


페인트칠이 생각보다 쉽지 않았지만 모두들 내 아이가 뛰어놀 공간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쓱쓱 열심히 칠했답니다.



여기서 잠깐~~장고분교 아이들이 GS샵 봉사단을 위해 준비해준 깜짝 선물이 있었는데요~!


그것은 바로 사.물.놀.이
전교생 23명의 아이들이 리듬을 타며 즐기는 모습에 모드들 신명나게 들썩들썩~


너무 멋진 공연에 GS샵 봉사단은 모두 감동 ㅠ.ㅠ

마지막으로 희망나눔 도서관 현판식과 교장 선생님께 우리가 준비해간 선물
(축구공 10개, 아이팟터치, 닌텐도 DS와 게임기, 연필세트 등)을 전달해 드렸고
교장선생님께서는 저희에게 보령 머드 비누와 김 등 훈훈한 선물을 주셨습니다.


한 어린이는 너무 받기만 해서 미안하다고 하는데 그 마음이 얼마나 예쁜지…
짧은 1박 2일이었지만 장고분교 아이들과 정이 너무 많이 들었습니다. (헤어지기 싫었어요~)
그래도 아이들이 즐거워하는 모습과 알록달록해진 운동장을 보니 흐뭇하더라구요.


사랑은 받는 사람보다 주는 사람이 더 행복하다고 하죠?
서울로 돌아온 GS샵 봉사단들 모두 너무 열심히 봉사에 임해주셔서
많은 분들이 감기 몸살에 시달렸다는 후문
이 들려왔지만

그래도 마음만큼은 모두 건강한 부자가 되어 돌아왔답니다.

희망나무 장고분교 아이들!!
지금쯤이면 몇몇 친구는 도서관에서 책도 읽고
또 어떤 친구는 운동장에서 새 축구공으로 공도 차고 게임기도 하며 지내겠죠?
우리 친구들 GS샵 봉사단에게 보여준 그 밝은 모습 그래도 건강하고 예쁘게 성장하길 기대합니다 (/^o^)/♡

뚝배기보다 장맛?
외관은 별로이나 내용물은 훌륭하다는 것을 이르는 옛 속담입니다.
그러나 요즘 주변에서 판매하는 상품들을 보면 꼭 그런 것 만은 아닌 것 같죠?
좋은 물건들이 너무 많아 기능만 가지고 상품을 고르는 것이 참 어렵습니다.

그래서 제품별로 승부수를 띄우는 포인트. 바로

GS샵에도 세계3대 디자인상인 레드닷어워드를 수상한 바렌타 정수기,
밀폐용기가 아니라 투명 접시 모양 같은 클로켄 등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것 봐도
요즘 고객분들이 제품의 디자인을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이쯤 되면 이번 주 리얼 GS SH(^_^)P 토크의 주인공들, 아시겠죠?
기능은 기본! 남다른 디자인에 반해 상품을 구매하시고 후기를 남겨주신 블로거분들을 선정해 보았습니다.

색상이 너무 예뻐 싱크대 수납장 속에 넣어두는 것이 아니라 밖으로 꺼내 놓고 싶은 냄비.
들고만 다녀도 트렌드리더로 보이게 만드는 멀티플레이어 기기.
숨겨놓고 싶은 하얀 칠판이 아닌 인테리어 소품으로도 활용할 수 있는 로맨틱한 칠판 등.

이번 주 리얼 GS샵 토크의 주인공들이 선택한 완소 디자인 상품들, 한번 보실까요?


요리와 주방살림에 큰 욕심이 없던 완소하은님의 마음을 사로잡은 네오플램 세라믹 냄비세트. 네오플램 냄비의 고급스러운 투톤 컬러와 내부의 밝은 그레이 색상이 맘에 드셨다고 합니다 (보통 세라믹 냄비는 내부 색상이 검은 색) 디자인 뿐만 아니라 기능도 좋은데요, 저어주지 않으면 늘러 붙는 죽을 끓였는데도 기름칠이라도 되어 있는 듯한 착각을 할 만큼 바닥이 깨끗하네요. 계란 후라이도 기름 한 방울 두르지 않고도 예쁘게 요리할 수 있다고 하구요. 완소하은님, 이제는 네오플램 덕분에 주방과 좀 더 친해질 것 같으시대요~^^

IT기기 디자인의 대명사, 애플. 신양기님께서는 애플의 아이팟 터치를 구매하셨습니다. 아이팟 터치치를 받고 포장을 뜯는 순간 감동이 밀려오셨다는^^;; 처음 3개월 동안은 금이야 옥이야 소중하게 다루셨을 정도라구요~ 추가적으로 다양한 구성품도 받으셨다고 하는데요, 그 중 특히 가죽케이스가 엄청 맘에 든다고 하셨습니다. 지금도 항상 가지고 다니면서 유용하게 사용하시네요!

3. 강경숙 칠판  by 연주맘

아이들의 낙서하고 싶은 욕구와 엄마들의 인테리어 욕구 모두를 만족시켜주는 아이템, 강경숙 칠판. 연주맘님께서는 연주와 더 많은 시간을 함께 하고픈 마음에 강경숙 칠판 그린 바이올렛 색상을 구매하셨습니다. 연주맘님의 전략 성공!! 뽀로로 홀릭이었던 연주가 요즘은 아침마다 일어나면 자기방으로 쪼로로 달려가 강경숙 칠판에 그림 그리느라 정신 없다고 하네요. 워셔블 마커를 가지고 강경숙 칠판에 그림도 그리고 손바닥 도장도 찍고. 엄마와 함께하는 즐거운 그리기야 말로 연주에겐 최고의 미술공부 아닐까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