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곳은 삼성동 '백암 아트홀'~!!
GS홈쇼핑과 백암 아트홀?? 아무 상관없어 보인다고요??
(지피디가 이곳을 방문한 데는 이유가 있겠죠??^^;;;)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 연주교본 출판기념 연주회’가
이곳 백암 아트홀에서 열렸는데요~!


리얼쇼핑스토리 가족 여러분,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 기억나시나요?
'무지개상자'는 GS홈쇼핑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2005년부터 기아대책의 지역아동센터 '행복한 홈스쿨' 아동들에게
악기 및 음악교육 등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 학생들 중
기아대책과 GS홈쇼핑의 추천과 오디션을 통해 뽑힌 아이들이 바로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

연주회를 앞두고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 단원들은 

대기실에서  한번이라도 더 맞춰보기 위해 연습들이 한창인데요.


진지하게 연습에 임하는 모습~!!


하지만, 천진난만한 아이들답게 장난도 끊이지 않네요(^^)


고사리 같은 손으로 열심히 연주하는 악기들을
GS홈쇼핑에서 지원해준다고 하니
지피디도 마음이 괜히 뿌듯해 지더라고요 히힛^^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의 지휘자 조익현 교수의 인사와
드디어 공연 시작! 


이번 연주회는 조익현 교수가 집필한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 연주교본'의 출판 기념으로 열리게 된 것인데요.
교본만 보면
누구나 쉽게 연주 할 수 있도록
자세한 설명이 
제공되는 것이 특징입니다(^^)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 단원 아이들은,
조익현 교수의 지휘에 맞춰
작은 손으로 웅장한 소리를 내는 중!


바흐,모차르트,슈베르트와 같은 전통 클래식은 물론,
시크릭가든의 '날 세우시네', 애국가, 아리랑 등 귀에 익숙한 음악들까지~~
‘이게 과연 이 작은 아이들의 음악인가?’
할 정도로

훌륭한 음악을 들려주었습니다.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뽐내며
한번도 틀리지 않으려고 진지하게 연주에 임하는 모습이
귀여우면서도 무척 대견하더라고요 ㅎㅎㅎ


어려운 환경 가운데서도
열심히 연습하여 공연을 훌륭하게 마무리한 아이들을 보니
작은 감동을 느낄 수 있었는데요~!!
이번 ‘무지개 오케스트라 연주교본’ 출판을 통해

어려운 아이들에 대한 
문화ㆍ정서교육이
더욱 활발히 이루어질 있기를 
기대해봅니다(^_^)




 

 

  1. 달빛풍차 2013.10.10 15:34 신고

    기대됩니다~^^

  2. mook 2013.10.10 17:49 신고

    좋은 사회공헌활동이네요~앞으로도 이런 공연들 자주 자주 열어주시길~^^


콜 센터 특명! 고객을 30초 이상 기다리게 말라!

‘모든 상담원이 통화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시기 바랍니다’
‘통화가 지연되고 있습니다. 다시 걸어주시기 바랍니다’

기업체 콜센터로 전화할 때 가장 화를 돋구는 멘트들입니다.
저는 성격이 느긋한 편이라 느긋하게 기다리는 편인데요,
기다린 보람도 없이 ‘다시 걸어주시기 바랍니다’라는 멘트가 나오면 부아가 치밀죠.

화 끊어버리고 나면 입 속에서 험한 말이 스물스물 기어나옵니다. (웁스~)
동감하시죠?? ^^;;;

렇다면 도대체 콜 센터 상담원이 얼마 만에 전화를 받아야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걸까요.
‘기대감’으로 시작한 전화가 ‘불만’으로 바뀌는 시기는 얼마의 기다림이 있은 후일까요.

궁금한 마음에 스터디 돌입합니다.
GS샵의 콜센터 업무를 대행하는 GS텔레서비스의
내공 빵빵한 베테랑 상담원 분들에게 꼬치꼬치 자문을 구해 봅니다.

다음은 [GS텔레서비스 운영실 강단영 차장님]의 조언: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초가 지나면
전화를 끊는 고객이 생깁니다.
기다리기 싫으신 거죠
통화대기 시간 때문에 주문을 포기하는 경우는
홈쇼핑사 입장에서도
매우 안타까울 수 밖에 없습니다.
방송을 보시고
전화 수화기를 들어 주었다는 것 만으로도
홈쇼핑사에게는
극진히 모셔야 할 고객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20초’라는 수치는
콜센터가 늘 목표로 삼을 수 밖에 없는 것입니다.



[사진 1 : GS텔레서비스 운영실의 강단영 차장님과 전광판]

또 덧붙이시길...
“30초가 지나면 불만이 시작됩니다. 애국가 2소절 정도…”

우리 국민에게 가장 익숙한 노래 애국가.
하느님이 보우하사 우리나라 만세~
바로 요 2소절 정도의 시간 내에 전화를 받지 않으면 불만이 시작된다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톱워치 꺼내서 애국가를 불러보니
 ‘동해 물과’로 시작해 ‘무궁화 삼천리’로 연결되기까지의 2 소절에 걸리는 시간이
절묘하게 30초 정도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2 : GS샵 콜센터, GS텔레서비스 전경]

실제 GS샵 콜센터는 평균 대기시간을 주요한 경영지표로 관리하고 있더라구요.

※ GS샵 콜센터 평균 대기 시간 (주문 기준, 2009년).
     6월(27초), 7월(25초), 8월(20초), 9월(18초), 10월(19초)

흐흐.. 아슬아슬하네요.
그래도 방송 시간과 상품 종류에 따라 주문량이 천차만별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참 잘 관리하고 있구나 싶기도 합니다.
9백 명에 이르는 상담원이 하루 8시간씩 24시간을 분담해 전화를 받게 되는데,
적정한 인원의 상담원을 투입하는 것은 15년에 걸친 홈쇼핑 사업 노하우라고 할 수 있죠.

그러나, 주문이 폭주하면서 상담원 대기 시간이 길어질 경우
대책이 없는 게 사실이기도 합니다.
그런 경험 많으시죠??^^;;;;
그래서 대기시간 30초를 넘어서면 ‘자동주문전화 이용’을 독려하는 멘트가 나오기도 합니다.

오늘 마침 정부(방송통신위원회)에서
ARS 전화 대기 시간이 30초를 넘지 않도록 권고하겠다는 기사가 보입니다.
통화 대기로 인한 국민들의 고통이 얼마나 컸으면… 정부까지 나서겠냐 싶어서 관심있게 읽어보았답니다.

  • ARS 30초 넘으면 상담원이 ‘콜백’…방통위, 불편개선 [기사보기]

하튼 저도 소비자의 한 사람으로서 대한민국의 콜센터가 전화를 더욱 빨리 받을 수 있기를~
그래서 더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기를 기대해 봅니다.

동해 물과 백두산이 마르고 닳도록~
최선을 다하시는 콜센터 상담원 님들 파이팅!!


  1. 하랑이 2009.11.26 19:42 신고

    저도 전화 빨리 받으시길 기원하는 1人...

  2. G피디 2009.11.27 13:07 신고

    번개와 같은 응대 저희 GS샵이 보여드리겠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