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홍대 최고의 핫플레이스는?
바로 8090음악을 즐길 수 있는 ‘밤과 음악사이’(이하 ‘밤사’)인데요.

그런데! 지난 6월27일 이 밤사에 GS SHOP 임직원들이 모두 모였다는 사실!
아니 왜? 설마 단체로 춤바람이라도??
바로 GS샵 임직원 기(氣) 살리기 프로그램 2013 Cheer Up Party
홍대 밤사에서 열렸기 때문!!

GS샵의 임직원 기(氣) 살리기 프로그램은 1년에 한번씩
임직원들이 마음 놓고 놀 수 있는 장을 마련해서
스트레스도 풀고, 으쌰으쌰 파이팅 하고자 진행되는
GS샵의 임직원 사기진작 프로그램입니다.
작년에는 홍대 젊음의 상징인 클럽 ‘코쿤’에서 진행되었는데요. [2012년 행사 보러가기]
올해는 젊은 임직원들은 물론 GS샵의 핵심 인력이라 할 수 있는 3,40대 이상 임직원들도
옛추억을 떠올리며 더 신나게 놀 수 있도록 밤사에서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전사 임직원이 한곳에 모인 것은 오랜만인지라
시작은 담소와 안부를 나누는 분위기~~!!

하지만 신나는 음악, 기분 좋은 사람, 그리고 싸이키 조명이 함께 하는
환상적인 분위기 속에서 앉아만 있을 수는 없겠죠??
쑥스러워하면서도 한두 명씩 나오기 시작하더니,

90년대 히트곡 Ref의 이별공식이 나오자
왕년에 밟던 스텝들이 주체하지 못해 조금씩 튀어 나오고

김건모의 ‘잘못된 만남’이 흐를 때쯤
어느새 스테이지는 열광적인 분위기와 흥에 겨운 임직원들로 가득!!
‘그 어느 날 ♪ 너와 내가 심하게 다툰 그 날 이후로~~~♬’

몸은 비록 테이블에 있지만,
춤을 추고 싶을 때는 춤을 춰요~~♬ 이힝~~!

정말 모든 임직원들이 춤과 음악을 즐기며
스트레스를 해소 할 수 있는 멋진 밤이 되었습니다.

“여러 세대가 어우러져 예전을 추억하며 놀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습니다.”
“핑클, SES, 김건모, Ref 등 추억의 음악들 너무 좋았어요.”
“직급에 관계없이 음악으로 하나가 된 것 같아서 즐거웠습니다.”
“처음엔 어색하고 아니다 싶었는데….역시 GS SHOP 시간이 지나니 다들 놀 줄 알아요!”
행사를 마친 GS샵 임직원들의 소감인데요.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었기에 더욱 뜻 깊은 시간이었습니다.

이렇게 주체할 수 없는 열정과 에너지!
이것이야말로 GS샵의 원동력 아닐까요?
이번 파티로 무한 Cheer Up 하여
하반기에도 열심히 달리는 GS샵의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아!아! 안녕하십니까?
지피디가 나와 있는 이곳은 젊음의 거리, 홍대입니다. 

홍대하면 가지 아니하지 않을 수 없는 곳!
바로 클럽에 와 있는데요,
지피디가 홍대 클럽에 온 이유?
(오~예~ 일렉트로닉 뮤직에 맞춰 춤 한번 춰보려고?;; 음음..알아요..그닥 안 어울리는거)
GS샵이 가는 곳이면 지피디도 간다!!
요기 이렇게 몰려 있는 사람들...혹시...? 
네, 바로 GS샵 임직원들입니다.
GS샵 직원들이 단체로 홍대클럽에 온 까닭은??

“GS샵 임직원들 우리 더욱 힘내서 열심히 뜁시다!”
바로 임직원들 기(氣)살리기 프로그램 <치얼~업 파뤼(Cheer-Up Party)>
홍대 클럽, 코쿤(cocoon)에서 열렸기 때문이죠. 
이날 GS샵 임직원들에게 힘을 팍팍 불어넣어줄 게스트가 두 팀 있었는데요,
그 첫 번째 팀은 감미로운 목소리로 GS샵 여직원들의 마음을 흔들어 놓은!
'10센치' 
'
10센치' 가 무대에 올라왔을 때, 
우리 여직원들 다들 눈에는 하트 뿅뿅!
사진 찍고
영상을 녹음하느라 정신이 없었다면 
그 다음 팀과는 함께 쿵쿵 뛸 시간!
앗, 이 분 얼굴 기억나시나요?
무한도전 레슬링을 통해 많은 분들께 알려진 바로 이, 손~스~타~
(어느 팀이었더라?)
바로 '체리필터' 입니다. 
다 함께 소리질러~~ 
체리필터 등장과 함께
‘낭만 고양이’ ‘오리 날다’ 등 따라 부를 수 있는 노래들이 나오기 시작하면서
다 함께 뛰고 노래하고 흥은 최고조에 달했습니다.  
GS샵 임직원들, Cheer-Up Party를 통해서
오랜만에 홍대 젊음의 열기도 느껴보고!
함께 땀 흘리며 뛰면서 다시금 하나가 될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답니다.

우리 앞으로 힘내서 더욱 열심히 일할게요!
리얼쇼핑스토리 가족들도 지켜봐주세요~ (^_^)

※ 지피디가 만난 사내행사 담당, 손상준 대리
"
요즘 불황, 불황 하잖아요. 유통업계도 영향을 받아서 그런지 요즘 우리 직원들이 좀 기운 없어 보이더라구요. 이럴 땐 우리 직원들 팍팍 기(氣)살려 줘야죠!”
임직원들에게 기운을 팍팍 불어넣어 주고 싶었다는 (오죽하면 임직원 이벤트 경품도 ‘정관장’ 이었을까;;) 기업문화팀 사내행사 담당자 손상준 대리.
여직원이 많은 GS샵의 특성을 고려하고 그 첫 번째 게스트는 ‘10센치’를, 그리고 20대 후반부터 40대 후반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임직원들이 클럽문화를 서먹해하지는 않을까 하여 두 번째 게스트는 ‘체리필터’를 초청했다.

장소 선정에서도 세심한 그의 배려를 엿볼 수 있는데, 항상 트렌디해야 하는 홈쇼핑직원들이 잠깐이라도 젊은 바람을 쏘였으면 하는 마음에서 젊음의 상징인 ‘홍대 클럽’ 으로 선정했다고. 이보다 더 완벽한 장소와 게스트 섭외가 있을 수 있을까?
뿐만 아니다. 자칫 뻘쭘할 수 있던 댄스타임. 임직원들을 즐겁게 해줄 수만 있다면 DJ를 설득해 일렉트로닉 클럽음악을 80, 90 나이트 음악으로 바꾸어 버리는 그다. 그 결과? 클럽에서 임직원들은 나이트음악과 함께 무아지경 속으로~~
GS샵 임직원들의 즐겁고 행복한 회사생활 뒤에는 손상준 대리와 같은 지원군이 있어 언제나 든든하다.

 

  1. 하윤랑 2012.07.19 13:14 신고

    와~ 스트레스가 싹 풀렸겠는데요...
    뜨거운 열기가 느껴집니다.
    옮겨온 우리 회사에도 함 퐈이륑 하자고 건의해 봐야겠네요..크크크 ^^

    • G피디 2012.07.20 17:06 신고

      지피디도 오랜만에 홍대 클럽에 가서 눈이 휘둥그레 ㅋㅋ 그래도 임직원들과 함께 신나는 시간이었답니다 (^_^)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