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 열심히 해서, 꼭 서울 갈꺼래요”


지난 9월 24일 오후 5시!
강원도 영월군 남면 토교3리에 위치한 토교분교 운동장에서
봉사를 마치고 서울로 돌아오는 GS샵 봉사단에게 한 학생이 손을 흔들면서 한 말입니다.

무슨 말일까요?
공부를 열심히 해서 서울에 간다?

사실 서울은 공부를 열심히 해야 올 수 있는 곳은 아니죠!
그러나 강원도의 작은 마을에서 태어나, 그 곳에서만 자란 아이에게
서울은 참 멀리 있는 곳이고, 나중에 공부 열심히 해야 갈 수 있는 곳이었던 것입니다. 

그런데 그 아이는 길지 않은 시간이었지만
GS샵 봉사단과 함께 했던 즐거운 시간을 통해 작은 꿈을 가지게 되었던 것입니다. 
어찌 보면 말도 안 되는 말이지만,
그 한마디는 힘든 하루를 보낸 GS샵 봉사단들의 피로를 한번에 날려주며
봉사의 기쁨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게 해 주었답니다.
과연, 그날 그곳에서는 어떤 일이 일어났던 것일까요?

지난 9월 24일 아주 이른 새벽(?) 7시 30분~
GS SHOP의 사회봉사 동아리 ‘라임오렌지 회원’ 들과
GS SHOP 대학생봉사단 ‘리얼러브’ 학생들은 관광버스를 타고 강원도로 향했습니다.

하하하 단풍놀이를 간 것은 아니구요~~
‘희망나무 도서관’ 이 만들어진 강원도의 분교에서 봉사활동을 하기 위해서였습니다.   

※ ‘희망나무 도서관’이란?
교육환경의 지리적 한계를 가지고 있는 분교를 대상으로 문화적, 교육적 욕구 충족 해소를 위해 미니 도서관을 제공하여 아동들로 하여금 미래에 대한 긍정적인 꿈과 희망을 갖도록 도와주는 사회공헌 사업입니다. GS SHOP은 2007년부터 세이브더칠드런과 함께 이 사업을 지속적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 날 GS샵 봉사단에게 주어진 미션은 두 가지였습니다.

첫째! 학교 창문을 멋지게 리뉴얼 하라!
둘째! 미니 운동회를 통해 아이들과 친해져라~

그 동안 수 많은 봉사를 진행했었던 GS샵 봉사단에게 그리 어려워 보이는 미션 같지는 않았습니다.

그. 런. 데 …. 

단, 11명이 다니는 작은 분교에 창문이 200개라니

예전에 500명이 넘는 학생이 다니던 큰 학교였기에, 학교 자체가 작지는 않았던 거였죠!
현재 학생이 적을 뿐….

게다가 기존 창문에 있는 시트지는 너무 오래되어서~~
아주 아주 인체에 유해한(ㅠㅠ) 성분의 화학약품으로 제거를 하고,
새로운 시트지를 붙여야 하는 작업이었습니다!!
쉽지는 않았지만
GS SHOP의 사회봉사 동아리 ‘라임오렌지 회원’ 들과
GS SHOP 대학생봉사단 ‘리얼러브’ 학생들, 그리고 분교의 귀여운 학생들까지~

열.씨.미 ~ 열.씨.미 ~ 작업하여
200개의 창문을 멋지게 리뉴얼 했습니다.~~~~~ 첫번째 미션 성공!
그리고 진행한 ‘GS샵 봉사단과 함께하는 토교분교 미니 운동회’

11명의 아이들은 물론, 부모님들까지 함께 하는 즐거운 시간이었는데요~
풍선 기둥 만들기, 풍선 기둥 들고 달리기, 훌라후프 돌리기, 줄다리기~~
그리고 운동회의 꽃, 이어달리기 까지~~


모두 동심으로 돌아가 즐거운 시간을 보냈는데요~
마음은 동심인데, 에너지 가득한 아이들의 체력을 따라가기에는 쉽지 않았습니다.
그래도 이번에도 열.씨.미 ~ 열.씨.미 ~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두번째 미션 성공!
(사실 GS샵 봉사단원들이 조금 더 즐긴 경향이 있습니다. ㅋㅋㅋㅋ)

이렇게 두 가지 미션을 마치고 나니
11명의 토교분교 아이들과 우리는 이제 완전 절친이 되어 있었습니다. ㅋㅋㅋ
그런 절친과 헤어지는 시간~~ 토교분교 학생의 한마디~~

“공부 열심히 해서, 꼭 서울 갈꺼래요”

^^ 처음에 말을 했던 이 말이 이제 더 실감나시죠?
구수한 강원도 사투리로 말하는 토교분교 아이의 말을 통해 우리는 너무도 행복했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도서관 아저씨
도서관을 만들어 주셔 고맙습니다.
예쁜의자에 앉자 책을 보니까 너무 좋아요
책도 많이 주셔서 고맙습니다.
정말 좋아요
고맙습니다.  
 – 다현 올림-

GS SHOP이 오늘은 “도서관 아저씨”가 되었습니다. ㅋㅋㅋ

지난 2007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희망나무 도서관’
[희망나무 도서관 관련 포스팅 보기]

올해는 분교 뿐 아니라 지역아동센터로 지원을 확대했는데요,
이번에는 전국의 6개 분교 뿐 아니라
부천지역의 9개 지역아동센터에 미니도서관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앞의 편지는 이번에 미니도서관을 선물(?) 받은
부천의 지역아동센터의 학생이 저희에게 편지를 보낸 것인데요~

정말 저 편지 하나가 ‘희망나무도서관’사업이 무엇인지,
그리고 왜 필요한지를 다 말해 주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이대로 블로그 포스팅을 끝낼 수는 없잖아요 ~~~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홈쇼핑 스타일로 희망나무도서관 사업이 진행된 두 곳의 미니도서관 모습을
비포앤에프터(Before & After) 장면으로 보실까요?

원종의 Before & After

예심의 Before & After

정말 놀라운 변화죠?
이런 변화가 있으니 GS샵이 아이들의 ‘도서관 아저씨’가 되고,
또 아이들은 우리에게 감사의 편지를 보냈겠죠? 
이렇게 우리 아이들이 편지를 보내 올 때마다
사회공헌 활동을 열.씨.미 하는 GS SHOP이 자랑스러운데요 ^^
앞으로 더 많은 아이들에게 ‘도서관 아저씨’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희망나무도서관
2007년부터 시작해온 GS샵의 희망나무 도서관. 교육환경의 지리적 한계를 가지고 있는 분교를 대상으로 분교생들의 문화적, 교육적 욕구 충족 해소를 위해 미니 도서관을 제공하여 아동들로 하여금 미래에 대한 긍정적인 꿈과 희망을 갖도록 도와주는 사업입니다.
2007년 10개 분교, 2009년 6개 분교, 2010년 10개 분교 그리고 2011년에 6개분교, 9개 지역아동센터를 지원하여 지금까지 전국 농어촌지역 분교 총 31곳과 9개 지역아동센터에 도서관 설치를 지원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달콤시민 2011.08.24 17:06 신고

    꾹꾹 눌러쓴 글씨에 감사와 사랑의 따스함이 묻어있는 듯합니다~
    편지들이 더 많이 도착하길 바라면서 도서관 아저씨 화이팅 이에요^^

    • G피디 2011.08.25 09:08 신고

      너무 예쁜 손글씨 아닌가요? :) 더 열심히 노력하는 도서관 아저씨가 될래요!!

GS샵이 청각장애인 자막방송수신기 보급사업에 2억원을 지원했습니다.

[사진1. 2009 GS SHOP 자막방송 수신지 보급사원 후원]

[사진2. 2010 GS SHOP 자막방송 수신지 보급사원 후원]

[사진3. 2011 GS SHOP 자막방송 수신지 보급사원 후원]

그런데 왜 비슷한 사진을 3개나 올렸냐구요? 
올해로 3년째 지속적으로 후원하는 사회공헌 사업이기 때문이죠!

방송 산업의 일원으로
홈쇼핑 회사가 방송과 관련된 분야의 사회공헌 활동을 하는 건 어찌보면 당연한 일인데요,
3년간 지속적으로 지원해서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게 하는 것이 좀 뿌듯하네요! 흠흠..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사)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에 전달되며
시각장애인을 위한 화면해설방송 수신기 및 청각장애인을 위한 자막방송 수신기 무료 보급 사업
각각 1억 원씩 사용된답니다.

<여기서 잠깐!>
‘자막방송 수신기’는 모든 TV프로그램의 음성을 자막으로 보여주는 장치이고, ‘화면해설방송 수신기’는 화면의 내용을 음성으로 설명해 주는 것으로 시청각장애인들이 TV를 시청하는데 큰 도움이 된다고 하네요!

근데 사실 GS샵 사회공헌 활동에서 3년 지속은 명함도 못 내밀죠 ㅋㅋ

GS샵은 사회공헌 활동을 할 때
언론보도를 위한 이른바 보여주기식 후원보다는
정말 우리가 지원해서 도움이 될 만한 곳을 찾아서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답니다.

자~ GS샵이 후원하는 장수 사회공헌 프로그램들 한번 살펴 볼까요!

 1  무지개 상자 캠페인 (2005년~현재, 7년)  [자세히보기]  
기아대책이 GS샵의 후원으로 저소득층 아동을 위한 지역 아동 센터 ‘행복한홈스쿨’ 사업을 지원하는 것으로, 저소득층 가정 아이들에게 음악교육 및 문화 활동 등을 지원하여 정서와 사회성 발달을 꾀하는 사회공헌 활동.

 2  도네이션 방송 ‘따뜻한 세상 만들기’  (2006년~현재, 6년)  [자세히보기]
한 달에 한번 어려운 가정 환경에서 난치병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한 GS샵의 모금방송

 3  아프리카 신생아 살리기 모자 뜨기 캠페인 (2007년~ 현재, 5년) [자세히 보기]
아프리카 신생아들의 저체온증으로 인한 사망률을 낮추기 위해 시작한 글로벌 캠페인. GS SHOP의 후원으로 제작된 ‘모자 뜨기 D.I.Y 키트’를 구매하면서 자동적으로 기부하게 되고, 직접 짠 털모자를 기증하면서 사랑과 정성까지 기부하는 대표적인 참여형 기부 프로그램.

 4  희망나무 도서관 (2007년~ 현재, 5년) [자세히 보기
교육환경의 지리적 한계를 가지고 있는 분교를 대상으로 분교생들의 문화적, 교육적 욕구 충족 해소를 위해 미니 도서관을 제공하여 아동들로 하여금 미래에 대한 긍정적인 꿈과 희망을 갖도록 도와주는 사업입니다.

 5  임직원 봉사단 라임오렌지 봉사활동 (2005년~현재, 7년) [관련기사보기]
GS샵 임직원의 15%가 넘는 120명 이상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사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고 있는 자원봉사 동호회

어떤가요~ 정말 사업 하나 시작하면 오랫동안 지원하죠?

GS샵 사회공헌 담당자에게 왜 물어보니,
사회공헌 활동은 천재지변 등의 경우처럼 긴급구호가 필요한 경우도 있지만,
GS샵이 지원하고 있는 아동복지의 경우 꾸준히 지원해야 성과가 나오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앞으로도 GS샵은 꾸준히! 지속적으로! 한결같이! 쭉~~~~~ 지원해서
정말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잘 수행하도록 하겠습니다.
 ( ̄∇ ̄)づ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김윰므 2011.07.06 16:15 신고

    전, 아프리카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를 GS Shop 덕분에 알게 되었는데.
    이걸 1년에 한번씩 저의 정기 다짐처럼 해볼까해요. 감사해요. GSshop!

    • G피디 2011.07.08 16:05 신고

      WOW!! 너무 멋진 다짐이라는!! 함께 해주시는 김윰므님께 더욱 감사해요~~ :)

  2. mook 2011.07.07 09:34 신고

    따뜻한 후원 앞으로도...화이팅!

    • G피디 2011.07.08 16:05 신고

      넵!! 더 오래~ 쭈욱~ 계속~ 후끈하게!! 열심히 하겠습니다 (^_^)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