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파가 장난이 아니군요 =0=
오늘 아침 출근길, 추위에 대비하여 어떻게 무장(?)하고 나오셨는지 모르겠습니다.
요즘 유행이라는 히트텍? (혹은 내복ㅋ) 핫팩? 목도리와 장갑?
지피디는 개인적으로 목이랑 손, 발이 따뜻해야 해서 추운 날에는 목도리, 장갑은 꼭 챙기지 말입니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추운 날 꼭 챙겨야 하는 아이템이 있죠.
바로 털.부.츠. (대표적인 브랜드가 어그(UGG)라 어그부츠라고 흔히 부르기도 합니다)

그런데 디자인만 엇 비슷한 ‘저렴이’로 구입하시면
얼마 전 인터넷에서 화제를 불러 일으켰던 ‘어그 대참사’ 사건[보기]이 발생할 수도 있으니
블로거 후기 등을 참고로 이모저모 꼼꼼하게 잘 살펴보고 구매하셔야 합니다. 

백문이 불여일견!
그럼 지금부터 블로거들의 털부츠 상품후기 한번 살펴 볼까요?  


털부츠의 대표주자, 단연 어그(UGG)라고 할 수 있습니다. 초록누리님께서는 GS샵 해외배송으로 구매하셨는데요, 부츠는 아니고 단화 타입의 어그네요 :) 키즈용이지만 성인 발 사이즈 245까지 착화 가능한 상품이구요, 신발 안쪽의 바닥부터 옆까지 털로 둘러싸여 있어 따뜻할 것 같네요. 초록누리님께서요 털은 UGG가 짱이라는 말을 완전 실감하고 계신다구요. 해외배송이라 시간이 좀 걸리기는 했지만 포장상태도 좋도 디자인도 귀엽고. 신기는 아깝지만 발은 진짜 짱 따뜻해 요즘은 이거만 신고 다닌다고 하시네요 ^_^ [상품보기]


보니비님의 예쁜 따님 별이가 먼저 사겠다며 콕 찍은 나우걸 프린센스 레오파드 부츠. 검은 리본이 레오파드 디자인과 잘 어울리는 상품입니다. 보니비님은 겨울이라 패딩 부츠가 필요하지 않을까 생각해 아쉽기도 했었는데, 막상 받아보니 털이 곱고 색상도 예쁘다고 합니다. 바닥도 꽤 두툼하고 튼튼한 것은 물론 털도 고급 벨보아 소재로 정말 부드럽다고요. 부츠 안쪽은 물론 바닥까지 털이 있으니 따뜻하고 무엇보다 별이가 신고 나갈 때마다 정말 귀여워서 주변 사람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는다며 별이가 직접 선택한 부츠는 대만족! [상품보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