짠~ 혹시 이 문구! 이 사진 낯이 익지 않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 GS샵 북카페]

네~ 맞습니다~ 지난번 저희GS샵 북카페를 소개해드리면서
벽면에 쓰여있던 요 명언을 함께 소개해 드린적이 있지요~
[GS샵 직원들의 아이디어 충전소, 북카페를 소개합니다]

그런데 여러분~ 그거 아세요?
저희 GS샵에는 북카페 뿐만 아니라 이러한 명언들이 회사 곳곳에 숨어 있답니다.
얼핏보면 인테리어의 일환으로 명언을 배치해 놓았구나 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는데요,
이러한 명언은 임직원들을 독려하기 위한 커뮤니케이션 방법의 하나입니다.
일종의 명언 커뮤니케이션이라고나 할까요?

명언들은 주로 미팅룸이나 회의실에 배치가 되어 있는데요,
자칫 지루해지기 쉬운 회의시간 주위를 돌아볼 때 쓰여있는 명언들이
직원들의 적극적인 행동이나 창의적인 사고를 독려하는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또한 상사가 부하직원에게 이야기 한다면 자칫 잔소리처럼 여겨질 수 있는 말들이
명사들의 입을 빌어서 직원들에게 간접적으로 이야기하면 조직의 긴장감도 불러 일으킬 수 있겠죠? ^^

자 그럼, 지금부터 잃어버린 소리를 찾아서~ 가 아니라
GS샵 곳곳에 숨어있는 다양한 명언을 찾아서~~ 한번 떠나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2. GS샵 4층 휴게실]


"대화는 독설 없이 즐거워야 하며, 자기자랑 없이 재치가 넘치고, 예의를 지키면서도 자유로우며, 우쭐댐 없이 서로 배우고, 거짓없이 참신해야 한다"
- 윌리암 세익스피어-
 
영어로 뭔가 길~게 쓰여 있어서 일단 건너뛰고 아래 이름을 보니~영국이 낳은 최고의 작가, 인도와도 바꿀 수 없다던 그 ‘윌리암 셰익스피어’ 선생이군요. (우선 아는 이름 나와서 급 방긋 지피디)
저는 이 세익스피어의 명언이야 말로 ‘대화의 정석’ 이 아닐까 싶습니다.
회의나 토론을 하다보면 자신도 모르게 상대방에게 상처를 줄때도 많고 은근 자기자랑도 하게 되고 더 똑똑해 보이기 위할 때가 많잖아요.
(저만 그런거 아니죠? ^^;;) 욱 할때 '예의를 지키면서' 한번 보고! 질투심이 생길때 '서로 배우고' 한번 보면! 발전적이고 건전한 회의가 술~술 진행된답니다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3. GS샵 4층 회의실]

“한 번도 실수한 적이 없는 사람은
한 번도 새로운 것에 도전해 본 적이 없는 사람이다”

- 알버트 아인스타인-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다’라는 말과 어느 정도 뜻이 통하는 명언입니다.
직원들이 새로운 프로젝트를 시도해볼까 말까 고민할때 저 격언이 눈에 확! 들어온다면 그래!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도전해보자~ 라는 도전정신 게이지 쫌 충만해지겠죠?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4. GS샵 2층 상담실]

"승리자와 패배자를 구별하는 유일한 차이는, 승리자는 행동을 한다는 것이다"
- 앤서니 로빈스-

위너와 루저의 차이는 ‘키’가 아닙니다. 바로 ‘실행’이죠. 저희 GS샵에서 지겨운 탁상공론은 오 노우(Oh! no) ~  
용기 있는 자만이 미인을 얻는다는 말이 있듯이, 실행에 옮기는 자만이 승리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5. GS샵 4층 회의실]

“당신은 눈앞에 보이는 것을 가지고도 왜 그럴까? 라고 묻는다.
하지만 나는 존재하지도 않는 것들을 꿈꾸며 안 될게 뭐가 있나? 라고 말한다.”

-조지 버나드 쇼-


지피디가 너무나도 좋아하는 극작가 버나드 쇼가 남긴 말입니다.
틀에 박힌 사고에서 벗어나서 사고의 전환을 하라~ 이런 뜻으로 해석할 수 있겠는데요. 사실 버나드 쇼는 주옥 같은 명언을 많이 만들어낸 작가입니다.
가장 유명한 것으로는 무덤 묘비에 새겨진 “내 우물쭈물하다가 이리 될 줄 알았다”라는 말인데요~
이 한마디만 보더라도 얼마나 괴짜였는지, 짐작할 수 있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6. GS샵 2층 상담실]

“아이디어는 모든 업적의 시작이다”
-브루스 리-

아뵤~ 새로운 걸 떠올리지 않으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없죠~ 다른 사람도 아니고 액션배우 이소룡이 이런 말을 했다는 게 더 놀라운데요. 사실, 이소룡도 절권도로 자기만의 분야를 개척해내서 문화의 아이콘으로 떠오른 분이죠~
그가 만들어낸 ‘절권도’와 같은 신선한 아이디어, 위 격언과 함께 저희 GS샵에서도 끊임없이 토론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저희 GS샵 본사 곳곳에 숨어있는 명언들을 살펴봤는데요,
회의실, 휴게실 등지에 훌륭한 명언들이 이렇게 쭈욱~ 써 있어
항상 직원들을 독려하는 저희 GS샵, 좀 괜츈하지 않나요?^^
 
그 외에도 다양한 GS샵의 명언들이 궁금하시다면 아래를 클릭해주세요~

more..

  1. 자유하늘 2010.05.31 09:24 신고

    안타까운건 왜 영어로 된 격언들 뿐일가요??

    • G피디 2010.06.01 13:33 신고

      자유하늘님 댓글을 보니 정말 그렇네요~ 앞으로 GS샵에 새롭게 생길 공간에는 한글로 된 좋은 격언들도 많이 소개해 달라고 건의해야 겠어요 ^_^


안녕하세요! 리얼쇼핑스토리 블로그 지기 지피디 입니다.
오늘은 저희 GS샵의 멋진 장소 한 곳을 소개시켜 드리려고 합니다!

혹시 기억력이 좋은 신 분들~
이보영 선생님과 GS샵의 슈퍼맘들이 이야기를 나누었던 장소 기억나시나요?
[우리 아이 ‘영어의 신’ 만드는 비법? <GS샵 슈퍼맘들 이보영 고수를 만나다>]

오늘은 바로 이보영 선생님과 GS샵의 슈퍼맘들이 모였던 그 장소!
GS샵 직원들의 쉼터인 바로 이 곳!
<GS샵 북카페>를 소개드리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 GS샵 지하 1층에 위치한 북 카페]


사람은 책을 만들고 책은 사람을 만든다고도 하지요.
저희 북카페는 허태수 사장님께서 GS샵의 인재를 소중히 생각하시고
소장하시던 1500여권의 책을 직원들과 함께 하시겠다면서
기증해 주신 것을 시작으로 하여 2007년 3월에 처음 생겼습니다.

그 때 당시는 4층 회의실에 비치되어 있었죠.
그러다가 2009년 1월 임직원 복지 향상을 위해 확대 및 시설을 개선,
자유스러운 분위기 속에서
임직원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창출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공간으로 리뉴얼 하였습니다.
 
쨔잔~ 그래서 이렇게 멋진 곳이 탄생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2. GS샵 북카페 점심시간 전경]

예전에는 책 대여만 가능했었는데 리뉴얼이 되고 난 뒤 이제는 임직원이 상주하여
보드게임, 수면실, 무료음료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3. 북카페에 비치되어 있는 보드게임들, 지피디가 좋아하는 할리갈리 게임]

이제는 온라인 북카페 서비스도 되는데요
사무실에서도 대출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고 희망하는 도서도 신청할 수 있습니다.


자,  그럼 지금부터 저희 GS샵의 북카페를 한번 쭈욱 둘러볼까요?

저희 GS샵 북카페는 지하에 위치해 있구요, 사원증이 있어야 출입이 가능하답니다.
(사원증이 없을 땐 옆의 데스크에 계신분을 바라보며 베시시 웃으면 친절하게 열어주신다는?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4. 지하 1층에 위치한 GS샵 북카페 입구]

문을 열고 들어가면 보이는 왼쪽 전경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5. GS샵 북카페 입구 왼쪽 전경]

숨어있던 책장에는 요렇게 추천도서와 잡지들이 놓여 있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6. GS샵 북카페 추천도서와 잡지 진열대]

오른쪽을 보면 이렇게 입구에 데스크와 직원들이 모여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장소가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7. GS샵 북카페 입구 오른쪽 전경]

빨간 부분 보이시죠? 바로 북카페의 핵심!
책들이 숨어 있으니 쪼금만 기둘려주세요~ 곧 공개합니다!

역쉬 홈쇼핑 회사인지라 TV에는 현재 저희 홈쇼핑 방송이 방영되고 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8. GS샵 북카페 비디오 및 오디오 시설]

이렇게 컴퓨터도 이용할 수 있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9. GS샵 북카페 인터넷 존]

사실 북카페 하면 다소 딱딱한 이미지를 연상할 수 있는데
이렇게 간간히 멋진 작품들과 인테리어가 조화를 이루니
책! 이라는 말을 들으면 살짝 머리가 아파오는 지피디도
자주 북카페를 들르곤 하죠
. 음하하하

자! 그럼 드디어 공개됩니다.
북카페에서 제일 중요한 책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0. GS샵 북카페에 대여 가능한 책]

비즈니스, 사회, 기술, 예술 등으로 분류되어 약 3,000권의 책들이 비치되어 있습니다.
처음 사장님께서 기증해 주셨을 때 보다 벌써 두배가 되었네요~

이 코너는 지피디가 다가가기 두려워하는(?) 경제 분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2. GS샵 북카페의 경제책 코너]

저는 개인적으로 이렇게 그림이 아주 아~~~주 많은 책을 즐겨 봅니다.
(솔직한 지피디?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3. 책 제목: 영화의 역사 이론과 실제]

또 이렇게 매일의 신문들도 비치되어 있어
경제신문이면 경제신문, 스포츠면 스포츠 다양한 매일의 신문도 읽을 수 있습니다.
(제가 어떤 신문 가장 좋아할 지 아시겠죠? 빙고~역시나 스포츠 신문을 제일 좋아라 한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4. GS샵 북카페에 비치되어 있는 신문들]

잠깐 주목!
이 책꽃이는 앞의 책꽃이와 약간 다른 곳인데요~
바로 바로 오늘날의 북카페가 존재할 수 있도록
150권도 아닌 무려 1500백권의 책을 기증해 주신 사장님의 코너.
'CEO의 책꽂이'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5. GS샵 북카페 CEO의 책꽂이]

그렇다고 사장님만 보실 수 있는건 절~~대 아니구요,
대여대신 열람만 가능한 코너 입니다.
언제든지 생각날 때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책만을 선정해 놓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럼 마지막 북카페 소개 사진입니다.
북카페 벽면에 쓰여 있는 잭 캔퓔드 (발음 좀 괜츈해요?) 의 명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6. GS샵 북카페 벽면의 명언]

음…암…엄…딱 보아하니 아주 좋은 의미군요…^^;;
농담이구요~


“행동하지 않는 기발한 아이디어는
                        Mark Mcgwire 가 야구방망이 없이 야구를 하는 것과 같다”


여기에서 ‘행동하지 않는 기발한 아이디어’에서의 ‘행동’ 은 ‘적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렇게 떠오르는 생각을 적는 습관은
갑자기 찾아온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다시 한번 검토, 발전할 수 있게 해줄 뿐 만 아니라
회의나 발표, 영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까지 자신의 의견을 더 잘 설명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결국은 성공의 큰 무기가 될 수 있다고 하니...

여러분도 좋은 생각이 떠오르면 꼭 메모하는 습관을 들여보시면 어떨까요?


저희 GS샵 북카페 소개는 여기까지 입니다.



북카페를 즐기고 있는 첫 번째 사진 속 직원들의 얼굴을 다시 한번 살펴보니
오늘 따라 다들 행복해 보이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7. GS샵 북카페 점심시간 전경]


앞으로 지피디도 이곳 북카페에서
많은 책을 읽고 직원들과 교감하며
리얼쇼핑스토리를 통해 더 좋은 정보를 여러분과 공유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