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에는 서울에도 벚꽃이 만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완연한 봄인거죠!           
그렇다면 이제 주부님들, 내년에도 잘 이용할 수 있도록
슬슬 두꺼운 이불과 옷들은 깨끗이 세탁해서 집안 한 켠에 잘 정리해 두어야겠죠?
그래서 오늘은 겨울 동안 집을 차지했던 물건들을
깔끔히 정리하도록 도와줄 수납 필수 아이템들을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스페이스백 매직박스  두꺼운 겨울제품을 압축해서 깔끔하게 넣어두는 보관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 스페이스백 매직박스]

두꺼운 겨울 섬유제품의 특성상 부피가 워낙 큰 그들은 장롱 수납공간의 많은 부분을 차지해서 골치가 여간 아픈 게 아니죠. 그렇다고 버릴 수도 없고. 그래서 몇 해전부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이 바로 압축백입니다. 내용물 사이사이의 공기를 압축하여 부피를 싹~ 줄이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 압축백을 사용해 보셨던 분들은 아시겠지만 모양도 참 안 예쁘고 압축백끼리 미끄러져 쌓아놓은 것이 엉망이 되기도 하잖아요. 그래서 요즘은 스페이스백 매직박스처럼 정리함까지 한 세트로 판매하고 있습니다. 부피도 줄이고 정리도 깔끔하게! 저희 GS샵에서 4월 30일까지 구매하시면 아래의 속옷 정리함까지 준다고 합니다.


속옷정리함  굴러다니지 않아 한눈에 보기 편한 정리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2. 속옷 정리함]


서랍장을 열어보면 데굴데굴 굴러다니는 양말속옷, 색깔 구별하기 힘들 정도로 엉켜져 있는 넥타이들도 이번 기회에 한번 깔끔하게 정리해보세요. 24칸에 양말과 속옷이 쏙쏙 들어가 서랍장도 깔끔해 지고! 고르기도 편하고! 공간도 절약되고!

이지 논슬립 행거  흘러내리지 않아 편리한 옷걸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3. 이지 논슬립 행거]

옷장 정리의 의욕을 무참히 짓밟는 옷.걸.이. 왜냐구요? 열심히 좀 정리해보려고 옷걸이에 옷을 하나 둘씩 걸어놓으면 흘러내리고, 걸어놓으면 흘러내리고… 이쯤되면 짜증 게이지가 슬슬 올라오고…결국 도중에 짜증나서 에잇! 몰라. 그냥 옷들을 다시 막 걸어놓게 되죠 ㅋ 그래서 옷이 흘러내리지 않는 옷걸이 어디 없을까 고민해본 적 없으세요? 노슬립 이지행거는 표면이 벨벳으로 처리되어 있어 옷이 흘러내리지 않고 0.4cm의 얇은 두께로 기존 옷장의 3~4배 공간절약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지퍼백  서랍속 작은 물건들을 카테고리별로 정리하는 지퍼백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4. 지퍼백]

화장품 샘플들, 가정상비약, 아이들 문구용품 등, 서랍구석에서 이리저리 굴러다니던 것들 참 정리안돼죠잉~ 이럴땐 지퍼백을 이용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아래처럼 장난감끼리 상비약끼리 화장품끼리 묶어두니 참 보기도 좋죠? 서랍뿐만 아니라 냉장고 정리할 때도 도움이 많이 되는데요, 반찬통에 넣어두면 불투명한 용기의 특성 때문에 내용물을 구별하기 힘들잖아요. 투명한 지퍼백으로 냉장실이나 냉동실에 음식물을 넣어두면 신선함도 오래오래 유지되고 냉장고 정리도 깔끔하게!


이번 한 주는 위의 수납&정리제품들과 함께 봄맞이 집안 대청소 어떨까요? ^^

  1. 부지깽이 2010.04.14 12:40 신고

    이런 제품들은 저 처럼 정리 능력 0인 사람들에게 도움이 많이 될것 같애요.
    잘 보고 갑니다. ^^

    • G피디 2010.04.14 15:25 신고

      부지깽이님~ 정리능력 0 이라니 무슨 말씀이세요~세탁소 옷걸이로 만든 신발정리대 보고 저 완젼 깜놀했다는!


이제 크리스마스가 딱 일주일 남아서인지
거리에는 벌써 크리스마스 캐롤 물결입니다.
신나는 크리스마스 캐롤을 들으며 아름다운 크리스마스 장식들을 보면
마음까지 따듯해 지는 것 같아 저도 모르게 씩 웃고 하는데요.
(남들이 보면 지피디가 크리스마스의 외로움을 견디다 못해 드디어… 라고 생각할지도..ㅋㅋ)
올 크리스마스에는 크리스마스 장식들을 보며
머리에 떠오른 생각들 몇 개만 이야기 해보자면

1. 하루뿐인 크리스마스를 위해 사는 장식품들은 좀 아깝다...
2. 빨리 24일이 왔으면…
(왜냐면 3일을 연달아 쉴 수 있는 황금연휴니까~)

그런데 이런 생각할 때면 롤러코스터 남녀탐구생활의 성우 분 목소리가 들리는 것 같습니다
“아~ 지피디의 동심은 올 여름 나로호와 함께 우주로 날아갔나요” ㅡ,.ㅡ

이런 생각 저만 하는건 아니겠죠? ^^ ;;
그래서 오늘 지피디의 1번과 같은 생각을 하셨던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오늘의 리얼살림토크 주제
온 집안에 크리스마스 분위기 물씬 풍기고
가족 사랑도 듬뿍 게다가 우리집 경제도 살리는
<직접 만드는 크리스마스 장식>

바로 직접 만들어보는 크리스마스 소품입니다
자투리천, 점토, 페트병 등 소박한(?) 재료를 사용해서 말입니다.
크리스마스 소품 직접 만들기!!!
똑소리 나는 블로거님들의 노하우를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1. 알뜰살뜰 폐품으로 만든 크리스마스 소품
                                                                        by 기다일표 [
고고씽]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다일표님께서는 우유, 세제통, 계란판, 페트병 등 폐품을 이용한 소품만들기를 소개해주셨습니다. 떠먹는 요구르트통에 금빛 스프레이를 뿌리고 리본만 묶어주었더니 멋진 성탄 종이 되었고 해열제 약병와 코르크마개를 합체하였더니 루돌프로 깜작 변신.  바나나우유통과 와인잔을 이용해 만든 미니크리스마스 트리까지~ 알뜰한 아이디어. 님 좀 짱인듯 ^^

2. 자투리천으로 만든 트리  by 여니랑 [고고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손톱만한 헝겊도 다시보자~다시보자~ 펠트가 취미인 여니랑님은 자칫 버리기 십상인 자투리천으로 만든 트리와 눈사람, 양말장식 만드는 비법을 공개해주셨습니다. (펠트지를 평소에 버리지 않고 모아둔 당신은 알뜰살뜰 욕심쟁이, 유후훗!) 바느질 몇 땀과 단추만있으면 쉽게 만드는 미니트리, 눈사람, 양말 크리스마스 소품들...이 정도면 바느질 왕초보인 지피디도 너끈히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3. 정성 가득한 팝업 카드  by 토시아 [고고씽]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토시아님은 정성 가득한 크리스마스 팝업 입체 카드 만드는 비법을 공개해 주셨습니다. 눈꽃을 오리고 접다가 혼이 빠져 잠시 정신이 유체이탈을 했다는 충격고백(?)과 함께 카드 도안부터 별도로 구입하지 않고 바로 컬러 인쇄만 하면 사용할 수 있는 크리스마스 패턴도 올려 주시는 센스까지~ 아름다운 외모에, 아름다운 솜씨. 토시야님은 엄친딸~



4. 헌 장난감으로 만든 산타할아버지 지프차   
                                                                  by 쁘띠뜨 뀌진느 [
고고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 싼타할아버지는 루돌프가 끌고오는 썰매를 타지 않는다? 쁘띠뜨 뀌진느님은 아이가 갖고 놀던 헌 장난감으로 만든 멋진 산타할아버지 지프차를 공개해주셨습니다. 이런 지프차와 함께라면 산타할아버지 지구마을 두 바퀴 도셔도 될 듯합니다 ^^ 예쁘게 색칠한 산타할아버지 자동차..아이가 얼마나 좋아할 지 눈에 선하군요.


가족과 함께 만든 크리스마스 장식이라면평생 추억에 남을 크리스마스가 되지 않을까요?
함께일 때 더욱 아름다운 크리스마스라는거 잊지마세요^^



  1. 페페 2009.12.18 16:30 신고

    어머나...변변치 못한 것을 이렇게 소개해주시니 고맙습니다.
    즐거운 성탄절 보내시고, 얼만남지않은 2009년 잘 마무리 하세요~

  2. 여니랑 2009.12.18 16:52 신고

    블로그에서 보고 무슨 일인가 싶어 후딱 달려와 봤는데...
    저의 허술한 솜씨를.. 예쁘게 봐주시고.. 이렇게 올려주시니 정말 감사합니다^^
    지피디님 행복한 크리스마스 맞이하시길 바랄께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