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 의지의 싸나이들이 있습니다.
제목을 보시고 금연에 성공한 사람이라고 생각하시겠지만..
B.U.T...
GS샵 문래동 본사 옥상공원에 가 보면
한파에도 불구하고 담배를 기여코 피우시는 분들이 계시거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1. GS샵 본사 옥상 공원 흡연 장면]

영하 10도를 넘나드는 날씨에 ‘우리가 진정한 애연가’를 외치는 이들이지만……
요즘 이 분들 사이에 한 팀에서 벌이고 있는 금연 승부가 단연 화제입니다.


100일간 금연하면 100만원 지급!

미디어마케팅팀의 J팀장과 팀원들 사이에 벌어진 이색 계약 내용인데요.
팀원들이 딱 100일간 금연에 성공하면
J팀장이 눈 딱 감고 사비를 털어 100만원을 지급
한다는 겁니다.
물론, 거꾸로 실패하면 팀장에게 50만원을 뜯겨야(?) 합니다.

“말 뿐이지 그게 실제로 실행되겠어?”
라고 하실 분 있으시겠지만…
제 생각에 이번 경쟁은 지켜볼 만한 것 같습니다.
매사에 허언(虛言)이 없고 쿨한 성품으로 유명한 J팀장인데다
평소 (채널 송출) 계약을 주 업무로 하는 탓에 계약서까지 마련했기 때문이죠.
(이 지피디는 100만원이든 50만원이든 떡고물이라도 떨어지지 않을까 시시탐탐 노리고 있다는? ㅋ)
갑, 을, 병 3자의 싸인과 지장까지… 정말 비장하지 않습니까?
물론, 계약서 4항의 ‘주말 및 휴일에는 OOO과장의 개인적 양심을 믿는다’ 같은
모호한 조항도 있긴 하지만 말이죠.


쇼킹 계약서(정확히는 합의서)를 손에 쥐고, J모 팀장에게 찾아가 물었습니다.
 “너무 무모하신 것 아닌가요? 왜 이런 일을…”

다음은 J모 팀장님의 말씀
"장담하지 마라니까~아직 열흘도 지나지 않았어.
몰래 피우다 걸리면 가마이 안둔다니까. 내가 혈액검사도 할 수 있어.”

오~ 포쓰가 작렬입니다. 옆에서 듣고 있는 직원들 긴장한 빛이 역력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림 3. 계약서에 싸인한 직원들]

허나 J팀장님을 따로 모셔 얘기 들어보니 의외의 진지한 말씀을 하십니다.
요지는 이렇습니다.

『 사람 상대 많이 하는 영업직일수록 담배 많이 피운다.
    큰 계약 앞두고 스트레스도 많고 담배로 손이 가는 건 당연하다.
    우리 팀 직원들 열심히 하는 건 좋은데, 자기 몸을 너무 안 챙긴다.
    자기 관리까지 잘 할 수 있어야 진짜 프로 아닌가.』


100만원 엽기 계약서만으로도 워낙 화제지만
뒤에 숨은 J팀장님의 의도를 듣고 보니 참 멋지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알고 보니 J팀장님은 이미 2년 전 담배를 끊으셨더군요.
지피디 생각에는 J팀장님께서 담배를 끊고보니 담배를 필 때보다
좋은 점이 많아 아끼는 직원들도 함께 했으면 하는 마음에서
이러한 제안을 하시지 않았을까 합니다.

담배 한 대 주욱 뽑아 불 붙이는 모습은 남성성의 상징입니다.
허나 엽기 계약에 거금을 걸고라도
직원의 건강을 챙기려는 J팀장님의 모습이야 말로
진짜 사나의 모습
이 아닌가 싶더군요.

아, 그리고 계약서에 싸인하지는 않으신 많은 끽연가 여러분!
(지금도 휴게실에서 흡연중이실 끽연가 여러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림 4]GS샵 흡연실 흡연 이미지]


한파는 이제 물러가고 금연파가 몰려온다고 한다는데요?
자녀들을 위해서, 옆 사람을 위해서
무엇보다도 내 자신을 위해서

이 기회에 우리 함께 담배를 끊어봅시다 ^^

  1. 나도금연선언 2010.01.17 20:15

    저도 이런 계약이 있으면 당장 금연할텐데.. GS좋은 회사네요. 부럽습니다.^^ 3개월후에 이 계약이 어떻게 됐는지 궁금합니다. 지피디님이 꼭 알려주세요.ㅎㅎ

    • G피디 2010.01.18 16:34 신고

      자신의 건강도 주위의 건강을 위해서도
      금연은 매우 중요한 것 같습니다.

      3개월 후 이 승부의 향방은 어떻게 될 지...
      꼭 알려드리겠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