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7 12일 여름의 쨍쨍한 햇빛을 받으며 다소 길 찾기가 어려워 전부 길을 잠시 헤맸지만,
다행히 모두 잘 도착해서 월산지역아동센터로 들어갔다
.

첫 번째 활동 때 봤던 낯익은 얼굴들이 많이 보여 아이들과 반갑게 인사하며,
센터 선생님들과도
안부 인사를 나누었다
. 그리고는 드디어 오늘 첫 계획인
자기만의 티셔츠 리폼하기를 시작했다.
 
우리가 준비해온 흰색 무지티에 아이들이 좋아하는 동물, 캐릭터, 인물 등을 그려도 좋고
,
미리 만들어간 모형틀을 대고 색칠을 해도 좋다고 하니 제각각 자신들의 취향대로 도라에몽도 그리고
,
장미, 토끼, 태극기, 물고기 등을 그렸다
.

중간중간 다른 친구들의 티셔츠를 구경해보러 가기도 하고,
다 그린 친구들은 중간중간 각자의 티셔츠를 들고
사진을 찍기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 다소 산만할 줄 알았지만 자기 티셔츠에 삐뚤빼뚤 서툰 그림실력으로 열심히 그리는 모습이 너무 예뻐보였다
.^^

각자 어떤 것을 좋아하는지 아이들의 취향을 알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
!!^^


이렇게 잘 따라와 준 아이들과 함께 이제는 무슨 타임?! 피자타임!!!!!

아이들 입맛을 고려해서 불고기, 고구마 피자를 가까운 가게에 가서 사와 아이들과 담소를 나누면서
맛있게 먹었다
. 우리 봉사자들에 대한 궁금한 점에 대해 답해주고,
담소를 나누며 티셔츠 리폼하기 때는
미처 알지 못했던 아이들의 다양한 면을 볼 수 있었던 좋은 계기였다
.

불우한 환경에서 자란 아이들이라는 생각에 어떻게 해주면 좋아할까 어떤 식으로 하면 상처 받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너무 많았는데
, 아이들은 그 생각을 깨주었고, 더 활발하게 게임도 하고,
몸으로도 놀며
더 친해지게 되었다
. 앞으로 10번의 활동이 더 남았는데,
아이들이 너무 착하고 다시 이 곳에 오고 싶게끔
하는 마음을 정말 많이 들게 해서 앞으로의 봉사활동 또한 무지 기대 된다
^^

앞으로도 광주
2팀 나누으리 파이팅!!!*^^*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